KBS 측 “이제훈 불발, ‘야수의 시간’ 새로운 캐스팅 결정할 것”

기사입력 2016.03.04 8:43 AM
KBS 측 “이제훈 불발, ‘야수의 시간’ 새로운 캐스팅 결정할 것”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이제훈이 ‘야수의 시간’ 출연을 결국 고사했다.

4일 KBS 측은 “이제훈은 KBS2 새 수목드라마 ‘야수의 시간’에 출연하지 않는다”라며 “곧 새로운 배우로 캐스팅을 결정할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이제훈은 ‘야수의 시간’에서 기억 상실증에 제대로 걷지도 못하는 아버지와 순박한 약초꾼 벙어리 사이에 태어난 자식 무명이 역을 제안 받은 바 있다.

한편 ‘야수의 시간’은 앞서 ‘국수의 신’으로 불린 작품으로 만화 ‘국수의 신’을 원작으로 한다. 복수를 위해 국수의 신이 되려는 주인공 무명이의 가슴 뛰는 성장기이자 국수로 이어진 사람들과의 슬픈 연대기이자 밑바닥에서부터 면의 장인이 되기까지 흥미진진한 성공 스토리를 담을 ‘야수의 시간’은 현재 방송중인 ‘태양의 후예’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이제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