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소 "올해는 '액션녀'로 찾아뵐께요" (新스타인터뷰)

기사입력 2011.01.18 9:36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이효정 기자]  온 국민의 마음을 흔들어 놓았던 SBS 주말드라마 ‘시크릿 가든’이 지난 16일 화려하게 그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해피엔딩’이었다.



그러나 누군가를 기다렸던 몇몇 팬들에게는 ‘새드엔딩’이었다. 극중 초반, 이필립(임종수 역)과 러브라인을 예고하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던 배우 최윤소(김희원 역)가 마지막 까지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기 때문. 이에 아쉬운 마음을 드러내는 시청자들도 적지 않았다. 새삼 ‘시크릿 가든’에서 그의 존재감이 꽤 컸다는 사실을 실감케 한다.



최윤소는 ‘시크릿 가든’ 현빈(주원 역) 집안에서 유일하게 멀쩡한(?) 동생 희원역으로 출연했다. 큰 눈망울과 뚜렷한 이목구비, 가녀린 몸매는 여성스럽고 사랑스러운 재벌집 막내딸 분위기를 냈다. 특히 극중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사랑스러운 대사와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결국 이필립과는 이루어지지 않았다.



또한 KBS 1TV 일일드라마 ‘웃어라 동해야’ 에도 출연중이다. 동해(지창욱 분)와 봉이(오지은 분) 커플의 사랑을 훼방 놓는 ‘악녀’ 부주방장 백유진역을 맡았다. 그야말로 ‘사랑스러운 천사 여동생’과 ‘팜므파탈 악녀’라는 상반된 캐릭터를 소화하면서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다.



◆ 최윤소, 시작은 미비(?)했다.





“예고 다니는 언니들이 너무 예뻐 보였어요. 워낙 멋 부리는 것도 좋아하고”



최윤소가 전주예고 연극영화과를 택하게 된 이유다. 예쁜 언니들을 따라 가게 된(?) 예고에서 연극제를 준비하면서 선배들이 연기하는 모습을 보고 반했다. 이를 계기로 연기에 발을 들여놓게 됐다고. 시작은 그랬다.



최윤소, 어쩐지 낯이 익다 했더니 과거 미팅프로그램 ‘산장미팅’에서 가수 이민우와 짝이었다. 심지어 스캔들도 났었다. 안티 팬이 욕을 하기도 했고 나름 많이 시달렸지만 그냥 당황스러웠을 뿐, 담담하게 대처했다. “이민우 선배님과 진짜 사귀었다면 맘이 아팠을텐데 아니었으니까요.” 



그러나 2003년 첫 영화 '은장도'를 찍은 후, 회의를 느껴 연기자로서가 아닌 학생 최윤소로 다시 돌아갔다. 그렇게 개인적인 삶을 살다가 시간이 흐른 후, 연기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했고 또 다시 도전하게 됐다.



“‘시크릿 가든’과 ‘웃어라 동해야’를 통해 많은 사랑을 받아 기쁘고 감사해요. 지금 일하고 있는 자체가 너무 좋고 계속 열심히 연기하고 싶어요. 이제는 배우로서 활동하는 것에만 집중 할래요.”



연기에만 ‘올인’ 하겠다는 최윤소의 눈빛에서 반짝반짝 빛나는 열정이 보인다. 그의 다짐이 어떤 최고의 배우로 거듭나게 될지 기대하게 한다.  



◆ 신묘년, 최윤소는?





앞으로 해보고 싶은 역할은 무엇일까.



“배우 하지원이 다모에서 했던 역할처럼 액션이 가미된 카리스마 있는 요원역할을 해보고 싶어요. 운동에도 자신 있거든요.” “어떤 운동이냐구요? 겨울에는 보드 잘 타구요. 유산소 운동보다는 웨이트 운동을 많이 해요. 요즘 살이 빠져서..(웃음) 겨울에는 필라테스도 좋아요.” 



여성스러운 외모와 가녀린 이미지에서 의외의 대답을 내놨다. ‘운동 마니아’라는 최윤소가 선보이는 화려한 액션신은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어필할지 기대되는 대목이다.



“배우로서의 활동에 집중하고, 지금 촬영하고 있는 드라마 잘 마무리하는 것이 가장 큰 바람이예요. 이후 아직 정해진 작품은 없지만 좋은 작품으로 찾아뵙겠습니다.” “또 연말시상식에서 신인상을 타는 것. 그리고 그 시상식에서 댄스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싶다는 바람이 있어요. 무용을 부전공으로 했고 춤에 자신 있거든요.”(웃음)



사진 = 윌메이드스타엠



이효정 기자 hyojung@tvreport.co.kr

연예 ‘트래블 앳 홈’ 몬스타엑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함께 랜선 여행 떠나자 [TV리포트=이혜미 기자] 가수 유빈, 몬스타엑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등이 ‘트래블 앳 홈’(TRAVEL AT HOME)을 통해 한국 랜선 여행을 떠나 150여국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4일 SBS 미디어넷의 뮤직 채널 SBS MTV 측에 따르면 오는 7일 K-POP 스타들과 떠나는 ‘트래블 앳 홈’이 공개된다.‘트래블 앳 홈’은 외출이 제약되고 일상 속 거리 두기를 시행하고 있는 지금, 간접적으로라도 답답함을 해소하고자 K-POP 스타들이 다양한 코너를 통해 다 함께 랜선 한국 여행을 떠나자는 취지를 담은 특집 프로그램. K-POP 스타들은 직접 경험한 국내 여행지의 추억을 공개하고, 아티스트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 팬들에게 국내 여행 코스를 추천한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여행을 추억하는 시간을 갖는다. 함께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며 그 순간을 기억할 수 있는 몬스타엑스만의 플레이리스트를 공개하고 여행에서 빠질 수 없는 먹방을 선보인다.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에버글로우는 각각 그들만의 여행 로드를 만들어나간다. 멤버들과의 팽팽한 대립과 합의를 거쳐 전국 곳곳의 가고 싶은 스팟과 먹고 싶은 음식들을 골라 여행 일정을 직접 계획한다. 유빈은 자신의 고향인 광주에서의 추억들을 곱씹고 핫플레이스를 소개하며 ‘광주 부심’을 뽐내고, 에이프릴 진솔과 예나는 K-POP 뮤직비디오 속 한국의 명소를 소개한다. 빅톤은 집에서 직접 만들어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선보인다. 게임을 만들며 그간 다녀온 여행을 추억하고, 아직 가본 적 없는 국내 여행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에이티즈는 세계적으로 이슈가 된 K-푸드에 자신들만의 레시피를 더해 재탄생시킨다. 이 외에도 K-POP 스타들과 팬들을 위한 #Together_at_hand 챌린지도 공개된다. 에이티즈와 원어스는 만날 수 없는 시간을 잘 이겨내고 팬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을 담아 각 팀의 스타일로 챌린지 동작을 완성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SBS MTV 제공
연예 고준희, 유튜브 채널 오픈 “악플러 30명 고소, 많이 힘들었다” 심경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고준희가 유튜브 채널 ‘고준희 GO!’를 전격 오픈했다.지난 3일 개인 채널 ‘고준희 GO!’를 오픈한 고준희는 뷰티, 패션, 운동법 등 다양한 콘텐츠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날 공개된 ‘고준희 GO!’ 메인 에피소드 영상에서 고준희는 지금까지 해보고 싶었던 ‘위시리스트’ 10가지를 공개했다. ‘몸짱 되기’, ‘대학 졸업하기’, ‘하늘 날기’ 등 다양한 위시리스트를 공개한 고준희는 개인 채널을 통해 지금껏 보지 못했던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또한 ‘요리 마스터하기’라는 리스트를 언급할 때 고준희는 “특별히 배우고 싶은 분이 있다. 양세형 씨다”라며 “바쁘실 수도 있겠지만 연락은 드려보겠다”라고 말해, 두 사람의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지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이어 고준희는 ‘정의의 이름으로! 악플러 30명 고소한 뒤 눈물 파티!?’라는 제목의 두 번째 영상을 바로 게재했다. 유튜브 채널 오픈을 기념하는 축하파티에서 고준희는 “실은 되게 힘들었다. 1년 동안. 근데 잘 버텨준 나에게 너무 고맙고 앞으로 더 좋은 일이 많을 거다”라며 솔직한 감정을 내비쳐 뭉클함을 전하기도 했다.마지막으로 공개된 영상에서는 ‘위시리스트’ 1번이었던 ‘몸짱 되기’를 실천하는 고준희의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고준희는 “지금 내 몸이 너무 무거워”라며 과거 리즈 시절로 되돌아가기 위한 의지를 다잡으며 단식원을 찾았다.단식원에서 고준희는 입소한지 5분 만에 몰래 빵을 먹으며 합리화를 하기도 하고, 수수한 모습으로 거리낌 없이 사우나도 다니면서 기존의 도회적인 이미지와는 180도 달라진 반전 매력을 발산,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고준희 GO!’ 제공
연예 H.O.T.토니안→카라 한승연→SF9다원, ‘아이돌 피싱캠프’ 첫선 [TV리포트=이혜미 기자] K-POP에 이어 K-피싱의 세계화를 위해 ‘낚.알.못’부터 ‘낚시 고수’까지 아이돌들이 총출동한다. 오는 18일일 첫 방송되는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 피싱캠프’는 국내를 시작으로 세계 낚시 대회에 출전하기 위한 아이돌들의 기상천외한 훈련 과정과 낚시 성장 스토리를 담은 예능 프로그램이다.출연진으로는 낚시 왕초보인 단장 토니안을 중심으로 다양한 세대의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개그계 아이돌인 개그맨 이진호와 미모, 연기, 노래에 이어 낚시까지 접수할 한승연이 K-피싱을 세계에 알리기 위해 함께한다.여기에 낚시 경력 7년차 블락비 재효가 합류해 전문가로서의 남다른 역량을 발휘할 예정이다. ‘낚.알.못’이지만 알고 보면 낚시 천재인 SF9 다원, 모태 낚시꾼 모모랜드 연우도 원정에 함께하며 활력을 더한다.‘아이돌 피싱캠프’를 위해 모인 이들은 초보 낚시꾼들이 ‘프로 낚시꾼’으로 거듭나는 과정과, 힘든 여건 속에서 낚시를 알리겠다는 꿈 하나 만으로 노력하는 이야기를 통해 감동과 재미를 선사, 시청자들의 마음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전망이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아이돌 피싱캠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