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이 김선달' 시우민 "죽은 연기하다 실제로 숙면했다"

기사입력 2016.05.31 11:48 AM
'봉이 김선달' 시우민 "죽은 연기하다 실제로 숙면했다"

[TV리포트=김수정 기자] 엑소 시우민이 촬영장 에피소드를 전했다.

3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봉이 김선달'(박대민 감독, 엠픽처스 제작) 제작보고회에는 박대민 감독을 비롯, 배우 유승호, 고창석, 라미란, 시우민이 참석했다.

'봉이 김선달'에서 사기 견습생 견이 캐릭터로 스크린 데뷔식을 치른 시우민은 "나는 연기에 대해 잘 모른다. 신인 배우로서 죄송한 에피소드가 있다"고 운을 뗐다.

시우민은 "죽은 척 연기하다가 실제로 잠들었다. 신인 배우가 건방지게 선배님들 옆에서 잠들었다. 오케이 컷소리에도 잠들어 있었다. 웃긴 얘기지만 너무 죄송했다"고 털어놨다.

'봉이 김선달'은 임금도 속여먹고, 주인 없는 대동강도 팔아 치운 전설의 사기꾼 김선달의 사기극을 그린 영화다. '그림자 살인'(09)의 박대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7월 6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조성진 기자 jinphoto@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