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후예’ 지승현, 영화 ‘보통사람’ 합류…손현주와 호흡

기사입력 2016.07.13 8:29 AM
‘태양의 후예’ 지승현, 영화 ‘보통사람’ 합류…손현주와 호흡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배우 지승현이 영화 ‘보통사람’에 출연한다.

13일 지승현의 소속사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측은 “지승현이 영화 ‘보통사람’(감독 김봉한, 제작 트리니티엔터테인먼트)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지승현은 ‘보통사람’에서 어리바리하지만 노력하는 강력계 형사 박동규 역을 맡았다. 지승현 이외에도 손현주와 장혁 등이 ‘보통사람’에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이 높은 상황.

특히 지승현은 올해 상반기 종영한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짧은 등장에도 시선을 사로잡는 북한군 역할로 등장, 배우로서의 진가를 발휘했다. 이에 ‘보통사람’에서 지승현이 또 어떤 다른 연기를 보여줄지 이목이 쏠린다.

한편 지승현은 스크린뿐만 아니라 KBS2 새 주말드라마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가제)에 주연으로 발탁되어 지난 12일 전체 대본 리딩을 마쳤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