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의화신' 배꼽티+핫팬츠…공효진 일냈다 '분당 최고 시청률'

기사입력 2016.08.31 9:50 PM
'질투의화신' 배꼽티+핫팬츠…공효진 일냈다 '분당 최고 시청률'

[TV리포트=신나라 기자] '질투의 화신' 공효진이 뉴스 사상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한 주인공이 됐다.

3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SBC 기상캐스터로서 마지막 방송을 하게 된 표나리(공효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표나리는 음주 방송을 한 것은 물론, 준비해온 의상을 버려 배꼽티와 핫팬츠를 입고 날씨 정보를 전달했다. 이에 SBC 보도국장은 표나리를 해고했다.

이튿날 이화신(조정석)은 표나리를 자른 것에 대해 화를 냈다. 기자도 시청률로 판단했던 보도국장 앞에서 이화신은 7시 뉴스 시청률 자료를 들이밀었다. 표나리가 나온 날씨 코너는 분당 최고 시청률을 기록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화신은 "앵무새마냥 남이 써준 기사 그대로 읽는 것도 아니고, 본인이 직접 취재해서 기사도 작성하는데 날씨 전문 기자 아니면 뭐냐"고 표나리를 감쌌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SBS '질투의 화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