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심쿵남의 여심홀릭 마법이 시작됐다[화보]

기사입력 2016.09.05 10:08 AM
정일우, 심쿵남의 여심홀릭 마법이 시작됐다[화보]

[TV리포트=김풀잎 기자] 정일우가 화보를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정일우는 현재 방송 중인 tvN 금토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에서 주인공 강지운 역을 맡아 매주 여성 시청자들의 심장을 떨리게 하고 있다. 까칠한 듯 하면서도 배려심 넘치고, 어딘지 모르게 모성애를 자극하는 강지운 캐릭터가 정일우의 한층 깊어진 표현력과 만나 더욱 빛난다는 반응이다. 왕성한 해외활동으로 오랜만에 국내 안방극장에 복귀한 만큼, 정일우를 향한 팬들의 관심과 사랑이 뜨겁다.

이런 가운데 정일우가 최근 촬영한 화보가 공개되면서 다시 한 번 이목을 집중시킨다. 정일우는 패션매거진 'W Korea(더블유 코리아)와 진행한 화보 촬영에서, 시크하면서도 쓸쓸한 감성을 오롯이 담아냈다. 정일우의 남다른 분위기는 성큼 다가온 가을과 절묘하게 어우러진다.

화보 속 정일우는 스트라이프 점퍼, 레드 컬러 재킷은 물론 독특한 패턴의 셔츠와 니트 등 다양한 콘셉트의 의상을 소화했다. 여기에 강렬함과 여유로움 등 다채로운 느낌을 담아낸 표정과 눈빛은 정일우만의 매력을 배가시키면서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일우는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중국-태국-일본 등 해외 활동을 이어가며 느낀 점, 사전제작 드라마인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뿐만 아니라 데뷔 10년 차에 접어든 감회, 각별한 팬사랑, 팬들과 소통하는 방법 등에 대해서도 솔직하게 털어놨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더블유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