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정해인, '불야성' 합류 확정…이요원 지키는 보디가드

기사입력 2016.09.26 12:07 PM
[단독] 정해인, '불야성' 합류 확정…이요원 지키는 보디가드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정해인이 MBC 새 월화드라마 '불야성'에 합류한다. 두 번째로 비중이 높은 남자주인공 역을 맡아 이요원과 호흡을 맞춘다.

26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정해인은 '불야성' 합류를 확정, 곧 첫 촬영에 들어선다. 극중 여자 주인공 이경(이요원)을 그림자처럼 따라다니며 보호하는 듬직한 남자 보디가드 탁 역을 맡았다. 수트를 입으면 비지니스맨, 점퍼를 걸치면 스트리트 갱 같은 팔색조 매력의 소유자로 비중있는 캐릭로 그려진다.

'불야성'은 잠들지 않는 탐욕의 불빛들이 그 빛의 주인이 되기 위해 치열한 전쟁을 벌이는 과정을 그리는 작품. 더욱 높은 자리, 더욱 강한 힘을 움켜쥔 갑(甲)이 되길 바라는 욕망의 민낯을 고스란히 전달할 예정이다.

배우 이요원, 유이, 진구가 현재 출연을 확정한 상황으로 '개와 늑대의 시간', '로드 넘버원', '닥터진', '유혹', '라스트' 등을 집필한 한지훈 작가가 대본을 쓰고 '보고 싶다'의 이재동 PD가 연출을 맡는다.  12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정해인은 최근 종영된 SBS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에서 유세준 역을 맡아 시청자의 눈도장을 받은 바 있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정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