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폿@주간아] “있을 곳은 여기”…정형돈씨, 돌아오길 참 잘했죠?

기사입력 2016.10.06 9:58 AM
[리폿@주간아] “있을 곳은 여기”…정형돈씨, 돌아오길 참 잘했죠?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주간아이돌’ 정형돈이 복귀했다. 기대 이상으로 활약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은 정형돈이 MC로 복귀한 가운데 걸그룹 에이핑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10개월 만에 복귀한 정형돈은 “오랜만에 인사드린다”며 어색한 표정을 지었다. 이내 “있을 곳에 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MC 데프콘도 “너무나 그리웠던 순간이 돌아왔다. 엄청난 존재감을 갖고 있는 ‘주간아이돌’의 그분께서 돌아왔다”면서 정형돈을 반겼다.

정형돈은 자신의 빈자리를 채워준 희철(슈퍼주니어) 하니(EXID) 성규(인피니트) 써니(소녀시대) 등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물론 “원래 너희 자리가 아니었다” 등 재치 있는 입담으로 폭소를 유발하기도 했다.

역시 MC도니 정형돈이었다. 초반 어색해하던 것도 잠시, 정형돈은 ‘주간아이돌’ 분위기에 빠르게 적응하며 데프콘과 찰떡 호흡을 과시했다. 에이핑크의 모습에 격한 리액션도, 폭풍 칭찬도, 쫄깃하게 놀리는 것도 마다하지 않았다. 이러한 정형돈의 활약이 재미를 더했다. 유쾌하면서도 깔끔한 진행 역시 여전했다.

에이핑크도 정형돈 복귀 방송에 최적화된 게스트였다. 정형돈과 에이핑크는 놀라운 친화력으로 ‘주간아이돌’을 꽉 채웠다. 과거 에피소드도 풍성했다. 두 팀의 친분이 있기에 가능한 것. 정은지는 “정형돈의 컴백 방송에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며 훈훈함을 남겼다.

정형돈의 ‘주간아이돌’ 복귀는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제 앞으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가 관건. 돌아온 정형돈이 ‘주간아이돌’을 어떻게 이끌어 나갈지 이목이 쏠린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