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격의 삽수애"…'우사남' 수애, 제대로 망가졌다

기사입력 2016.10.21 7:59 AM
"진격의 삽수애"…'우사남' 수애, 제대로 망가졌다

[TV리포트=김가영 기자] ‘우리 집에 사는 남자’ 수애가 ‘진격의 삽수애’로 변신했다.

오는 24일 첫 방송예정인 KBS2 새 월화드라마 ‘우리 집에 사는 남자’(극본 김은정, 연출 김정민, 제작 콘텐츠 케이, 이하 ‘우사남’) 이중생활 스튜어디스 홍나리(수애 분)와 마른 하늘에 날벼락처럼 갑자기 생긴 연하 새 아빠 고난길(김영광 분)의 족보 꼬인 로맨스로, 올 가을 여심을 강탈할 예정이다.

‘우사남’ 측은 21일 삽을 든 수애(홍나리 역)와 이를 바라보는 김영광(고난길 역)의 모습을 공개했다. 수애는 사랑스러운 핑크색 차림과 어울리지 않는 삽을 들고 있다. 한밤 중에 삽을 꼭 쥐고 어딘가를 향하는 그의 모습이 배꼽을 잡게 만든다. 특히 빨갛게 달아오른 수애의 양 볼이 음주상태를 나타내 웃음을 터지게 한다.

이어 바닥에 철퍼덕 주저 앉아 매서운 눈초리를 하는 러블리 수애와 이를 바라보는 김영광이 포착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김영광은 검은색 모자를 비롯해 온통 검정 색상의 의상을 입어 수상한 기운을 물씬 내뿜는다. 수애 역시 바닥에 주저 앉은 순간에도 손에 쥔 삽만큼은 놓치지 않고 있어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벌어질지 관심을 모은다.

이에 ‘우사남’ 제작사 측은 “극중 수애와 김영광의 꼬인 족보관계를 알리는 시작점 같은 장면이다. 특히 색다른 술버릇의 수애와 이를 지켜보는 김영광이 웃음을 빵 터지게 만들 것”이라며 “두 사람의 한밤 중 만남이 어떤 전개로 이어질 지, 이들에게 어떤 파란만장한 이야기가 숨어 있을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우리 집에 사는 남자’는 동명의 인기 웹툰 ‘우리 집에 사는 남자’를 원작으로 하는 미스터리 로맨틱 코미디로 드라마 ‘이웃집 꽃미남’을 집필한 김은정 작가와 ‘조선총잡이’, ‘공주의 남자’ 등 유려한 영상미를 자랑한 김정민 PD가 의기투합한다.

‘우리 집에 사는 남자’는 10월 24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예정이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KBS2 '우리집에 사는 남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