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의 스케치북' 엑소 첸백시, 회사에 먼저 유닛 제안 ‘기특’

기사입력 2016.11.06 12:29 AM
'유희열의 스케치북' 엑소 첸백시, 회사에 먼저 유닛 제안 ‘기특’

[TV리포트=오하니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EXO-CBX, 잘생긴 애 옆에 잘생긴 애.

5일 방송된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는 강타와 EXO-CBX가 초대 손님으로 등장했다.

이날 유희열은 엑소 첸벡시의 유닛 배경을 물었다. 첸은 “저희 셋이서 코드나 죽이 잘 맞는다. 어느 날 정말, 우리 진짜 유닛으로 나가서 너무 재미있게 활동할 수 있겠다 싶어서 회사에 먼저 건의를 드렸다”이라고 답했다.

강타는 “저는 너무 기특하고 뿌듯했다. 앞으로 음악적으로 더 많이 건의하고 제안해줬으면 좋겠다. 더 많은 유닛 활동과 더 많은 활동을 팬들에게 보여줬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시우민은 “선배님은 저희에게 빛이다”고 덧붙였다.

이를 지켜보던 유희열은 “지금 뭐 하시는 거냐”며 당황해 했다.

오하니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사진=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