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정창욱 셰프, '냉부해' 인연…요리도 배웠다"[화보]

기사입력 2016.11.29 9:23 AM
소유 "정창욱 셰프, '냉부해' 인연…요리도 배웠다"[화보]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소유와 정창욱 셰프가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소유와 정창욱 세프가 함께 한 인스타일 12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스타와 스타 셰프가 함께하는 홀리데이 파티 테이블을 주제로, 씨스타의 소유와 ‘비스트로 차우기’의 정창욱 셰프가 화려하면서도 세련된 파티 테이블을 연출한 것.

소유는 정창욱 셰프의 레스토랑에 ‘냉장고를 부탁해’의 팬이었던 친언니와 함께 손님으로 찾아갔고, 그게 인연이 돼 세 사람은 여전히 맛있는 음식이라는 공통분모로 인연을 이어가고 있었다. 평소 요리를 즐겨 하는 소유는 정창욱 셰프의 레스토랑에서 요리를 배우기도 했다고.

정창욱 셰프는 “소유는 불 앞에서도 과감하고, 재료를 넣는 데도 두려움이 없다. 요리를 잘할 수 밖에 없다”며 소유의 거침 없는 요리 실력에 대해 평가했다. 소유는 정창욱 셰프의 요리에 대해 ‘자신의 취향과 입맛을 바꾸는 요리’라고 설명하며, “개인적으로 토마토가 들어간 음식은 좋아하지 않았는데, 정창욱 셰프님의 차가운 토마토 수프를 맛보고 생각이 달라졌다”고 덧붙였다.

소유는 파티 테이블을 꾸몄을 때 초대하고픈 사람들로 씨스타 멤버들을 꼽았다. “함께 한 시간은 많지만, 오히려 특별한 날 근사하게 식사를 해본 적이 없는 것 같아 아쉬웠다”는 것.

소유와 정창욱 셰프의 ‘케미’가 돋보이는 크리스마스 테이블 화보는 인스타일 12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인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