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측 "'런닝맨' 출연, 고심 끝 정중히 고사" [전문]

기사입력 2016.12.15 7:23 AM
강호동 측 "'런닝맨' 출연, 고심 끝 정중히 고사" [전문]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런닝맨' 시즌2 출연을 고심하던 강호동이 결국 출연을 고사했다.

15일 소속사 SM C&C 관계자는 "어제 오전 보도된 바와 같이 강호동씨가 SBS '런닝맨 시즌2' 출연 제안을 받고, 많은 고민 끝에 출연을 결심한 것이 사실입니다. 그러나, 그 이후 알려진 일련의 상황들로 인하여 저희는 강호동씨의 출연 결정 사실이 불편한 상황에 처해있다는 판단을 하게 되었다"라며 "아프고 죄송스럽지만 이번 출연 제안을 정중하게 고사하고자 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강호동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강호동 소속사 SM C&C입니다.

어제 오전 보도된 바와 같이 강호동씨가 SBS '런닝맨 시즌2' 출연 제안을 받고, 많은 고민 끝에 출연을 결심한 것이 사실입니다. 그러나, 그 이후 알려진 일련의 상황들로 인하여 저희는 강호동씨의 출연 결정 사실이 불편한 상황에 처해있다는 판단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저희 소속사의 입장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이번 상황의 세세한 사정을 다 알지는 못합니다만, 어떤 이유에서건 강호동씨의 출연 여부가 시청자 여러분들께 조금이라도 불편함을 끼쳐드리는 상황을 결코 원하지 않습니다. 그런 뜻에서 아프고 죄송스럽지만 이번 출연 제안을 정중하게 고사하고자 합니다.

'런닝맨'을 사랑하시는 팬여러분들과 시청자여러분들께, 그리고 제안해주신 SBS관계자 여러분들께 본의 아니게 혼선을 드린 점 머리 숙여 사죄의 말씀 올립니다. 죄송합니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 SM 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