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랑’ 서예지, 고아라에 “박서준 곁에 두고파”

기사입력 2017.01.31 10:29 PM
‘화랑’ 서예지, 고아라에 “박서준 곁에 두고파”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박서준을 둘러싼 삼각관계가 고조될 조짐이다. 

31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화랑’ 14회에서는 아로(고아라) 앞에서 무명(박서준)을 향한 호감을 고백하는 숙명(서예지)의 모습이 그려졌다. 

숙명을 앞에 두고 아로는 “계속 궁금했는데 왜 하필 저를 여기까지 데려온 겁니까? 제 오라비를 데려오고 싶어서 절 이용하신 겁니까?”라고 물었다. 

숙명이 “누굴 데려오든 이용하든 너한테 그럴 왜 밝혀야하지?”라 일축했음에도 아로는 무명을 왕으로 생각하고 있다면 틀린 거라며 “제 오라비는 공주님의 오라버니가 아니에요”라고 대신 해명했다. 

그러나 숙명은 이미 무명을 이성으로 의식하고 있었다. 숙명은 “그딴 거 상관없어. 곁에 두고 싶은 사람이거든”이라며 무명을 향한 마음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