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에게 첫 여동생 생겼다…루시, 3월 데뷔선언

기사입력 2017.03.09 3:17 PM
지코에게 첫 여동생 생겼다…루시, 3월 데뷔선언

[TV리포트=김예나 기자] 지코에게 첫 여동생이 생겼다. 소속사 후배로 첫 여가수가 탄생한 것.

KQ 프로듀스 측은 9일 “루시(LUCY)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루시는 베이비론, 이든에 이어 KQ 프로듀스 세 번째 아티스트이자 첫 번째 여성 싱어송라이터다. 3월 중 데뷔곡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KQ 프로듀스는 KQ엔터테인먼트 산하 레이블이다. 블락비가 소속된 세븐시즌스도 별도의 레이블로 운영하고 있다.

루시는 이든의 데뷔곡 ‘그 땔 살아’ 중 권진아 파트를 작사했다. 오랜 시간 작사, 작곡 공부를 하며 데뷔를 준비했다고.

소속사 관계자는 “루시의 데뷔 싱글은 세련되면서도 유니크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다. 국내 정상급 피처링 아티스트가 참여했다”고 설명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KQ 프로듀스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