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이유리, 류수영 없는 집에 홀로 입성 ‘동거 시작’

기사입력 2017.04.02 8:36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오하니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이유리와 류수영의 동거가 시작됐다!



2일 방송된 KBS2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변혜영(이유리)가 차정환(류수영) 집에 입성했다.



비록 오피스텔 앞까지 데려다주는 변한수(김영철)과 나영실(김해숙)을 보고 마음이 편하지는 않았지만, 우울했던 기분은 금세 날아갔다.



차정환은 변혜영을 위해 집 안 전체를 화사하게 꾸며놨다. 커플 실내화부터 커플 잠옷, 커플 머그컵까지 온통 커플 아이템 투성이었다.



하지만 정작 차정환은 그 자리에 없었다. 차정환은 “갑자기 촬영 지원 가느라 2박 3일 출장 갔다 모레 저녁에 와. 아지트 입성 격하게 환영해”란 카드를 남긴 채 출장을 떠났다.



오하니 기자 newsteam@tvreport.co.kr /사진= KBS2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