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한파트너' 나라, 솔직당당 섹시美…차세대 연기돌 예고

기사입력 2017.04.16 4:24 PM
'수상한파트너' 나라, 솔직당당 섹시美…차세대 연기돌 예고

[TV리포트=신나라 기자] 헬로비너스 나라가 차세대 연기돌의 탄생을 알렸다.

나라는 SBS 새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권기영 극본, 박선호 연출)를 통해 첫 연기 도전에 나선다.

나라는 뇌섹 검사 노지욱(지창욱)의 구여친이자 뻔뻔하지만 당당하고 섹시한 매력을 가진 검사 ‘차유정’역으로 분해 마성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

지난 11일 논현동의 한 스튜디오에서 ‘수상한 파트너’의 포스터 촬영이 진행된 가운데, 나라는 다소 긴장한 모습이었지만 이내 밝은 미소를 보이며 지창욱-남지현-최태준과 함께 촬영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포스터 촬영 중 진행된 틈새 인터뷰에서 나라는 첫 연기 도전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것이 있는지 묻자 “검사 역할이다 보니 법원에 가서 참관도 하고,너무 좋은 선배님들과 함께 하기 때문에 그분들께 많은 도움을 받고 있다”며 “작가님과 감독님께서 연기 지도를 잘 해주셔서 제일 큰 도움을 받고 있으며,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수줍게 웃으며 감사의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극중 차유정 캐릭터에 대해서는 “차갑고 도시적인 이미지도 있지만, 사랑 앞에서는 자기의 사랑을 당당하고 솔직하게 표현하는 모습에서 귀엽고 사랑스러운 면들도 있다. 사랑에 있어서 만큼은 외적인 모습과 전혀 다른 반전 매력..그게 차유정의 매력 포인트인 것 같다.”며 캐릭터의 매력을 꼽았다.

나라는 "첫 연기 도전이라 많이 걱정하시는 분들도 있고 반면에 응원해주시는 분들도 많이 계신 것 같다. 정말 열심히 해서 실제로 드라마를 보셨을 때 '그래도 곧잘 하네'라는 말을 들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수상한 파트너'는 뇌섹검사 노지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남지현)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5월 10일 첫 방송된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SBS '수상한 파트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