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리플H' 이던 "현아. 존경하지만 너무 무서워"

기사입력 2017.04.19 3:15 PM
'트리플H' 이던 "현아. 존경하지만 너무 무서워"

[TV리포트=김지현 기자] 후이, 이던이 현아와 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전했다. 

19일 오후 K STAR '트리플H 흥신소' 제작발표회가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가수 현아와 후이, 이던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현아는 후이, 이던과 유닛 멤버로 호흡을 맞추게 된 이유에 대해 "서로 음악적 공유를 많이 하는 사이였다. 두 분이 연습생 시절부터 이런 날이 올까 생각을 해왔는데 어떻게 기회가 돼 함께하게 됐다. 옛날부터 합을 맞춰와 그런지, 기대하고 있어 그랬는지 정말 재밌는 작업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세 가지 매력이 뭉쳤을 때 어떤 시너지가 날 수 있을지 현실에 부딪히는 여러 가지가 있었다"라며 "현실적인 건 내가 너무 어려운 나머지 두 분이 마음 편히 일을 할 수 있을까 하는 우려도 초반에는 있었다. 여러모로 사소한 것들이 연습생 때 이야기했을 때랑 달랐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후이는 "현아가 누나이자 선배이다보니 존경하는 마음도 있었다. 쉽게 다가갈 수 없었다. 옆에서 지켜보니까 친누나 같기도 하고 어떨 때는 선생님처럼 도움을 줄 때도 있고 어떨 때는 정말 엄마 같은 마음으로 챙겨줄 때가 많다. 상황마다 되게 다른 매력을 가진 사람이라는 걸 많이 느끼고 있다. 굉장히 배울 점도 많다. 연습생 때보다 지금 더 존경한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던은 "현아 누나가 일단 무서운 건 사실이다. 평소에는 되게 애교도 많고 장난도 심하다. 평소 모습이 일할 때랑 너무 달라 그게 무서운 것 같다. 일할 때는 너무 프로패셔널해서 무섭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한편 '트리플H 흥신소'는 오늘(19일) 오후 8시 K STAR, 큐브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카카오TV를 통해 독점으로 동시 방송된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