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픽] '파트너' 뇌섹검사 지창욱 vs 영혼가출 남지현

기사입력 2017.05.01 8:08 AM
[TV@픽] '파트너' 뇌섹검사 지창욱 vs 영혼가출 남지현

[TV리포트=김지현 기자]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과 남지현이 지하철, 호텔에 이어 검사실에서 또다시 만났다. 사법연수원생이던 남지현이 수습 검사로 실습을 나간 곳이 바로 지창욱의 사무실이었던 것.

첫 출근의 설렘이 느껴지는 남지현의 모습부터 영혼가출 모습까지 폭소를 유발하는 3단 변화 모습이 포착된 가운데, 안경 하나로 뇌섹검사 매력을 폭발시키고 있는 지창욱의 모습은 물론 그가 남지현에게 서류 폭탄을 투척하는 모습까지 공개돼 이들의 세 번째 만남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오는 5월 10일 첫 방송될 SBS 새 수목드라마 ‘수상한 파트너’ 측은 1일 노지욱(지창욱 분)과 은봉희(남지현 분)의 세 번째 만남 스틸을 공개했다.

봉희와 지욱이 지하철과 호텔에서 두 번이나 우연히 마주친 후, 또다시 수습 검사와 담임 검사로 마주친 세 번째 만남 현장이 포착된 것. 설렘을 가득 안고 첫 출근을 한 봉희는 지하철에서 자신이 변태로 오해하고, 호텔에서 자신의 감추고 싶은 모습을 목격했던 지욱을 보자마자 놀란 표정을 감추지 못할 뿐만 아니라 지욱을 향해 영혼 가출 눈빛을 보내는 모습까지 포착됐다.

반면 지욱은 푸른색 스트라이프 셔츠와 넥타이 그리고 안경으로 섹시한 검사의 매력을 뿜어내면서 전혀 놀라지 않은 듯 태연한 표정을 짓고 있어 이들의 만남이 어떻게 이어질지 기대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드라마 측으느 “새로운 공간, 예측할 수 없는 상황과 사건 속에서 두 사람의 인연은 계속 이어질 것”이라면서 “이 인연이 꼬리를 물어 점점 가까워지고, 서로가 서로에게 운명이 되는 순간까지 이들의 재미있고 유쾌한 만남을 기대해 달라”고 기대의 말을 전했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