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우지 "방탄소년단과 함께 불리는 것만으로도 영광, 감사"

기사입력 2017.05.23 2:48 PM
세븐틴 우지 "방탄소년단과 함께 불리는 것만으로도 영광, 감사"

[TV리포트=이우인 기자] 세븐틴이 방탄소년단, 엑소와 함께 좋은 평가를 받는 것과 관련해 "영광"이라며 감사했다. 

23일 오후 2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세븐틴의 네 번째 미니앨범 'Al1(올원)'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세븐틴은 방탄소년단, 엑소와 함께 'EBS'로 불리고 있다. 인기 많은 보이 그룹을 지칭하는 이니셜이다. 그런데 최근 방탄소년단이 해외에서 좋은 성적을 올리는 것과 관련해 후배로서 어떤 생각을 했냐는 질문이 나왔다. 

우지는 "우리가 데뷔한 지 2년밖에 안 된 그룹인데도 멋있는 선배님들과 함께 불려서 영광이다. 더 보여드리고 싶다는 생각이 앨범을 준비하면서 들었다"라고 답했다. 

승관은 "선배님들이 응원을 많이 해주셨다. 어려울 수 있지만 편하게 칭찬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22일 오후 6시 공개된 타이틀곡 '울고 싶지 않아'는 세븐틴이 처음 선보이는 '슬픔'이라는 주제 속에 세븐틴만의 청량함을 잃지 않는 곡. 함께 공개된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촬영했으며, 13일 13색 세븐틴만이 보여줄 수 있는 퍼포먼스가 담겼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 사진=문수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