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웃통신] 스무살 카일리 제너, 엄마 됐다…1일 딸 출산

기사입력 2018-02-05 09:03:38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모델 카일리 제너(20)가 엄마가 됐다.



카일리 제너는 4일(현지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일 딸을 낳았다고 알렸다. 현지 언론을 통해 임신 소식이 보도된 후에도 줄곧 침묵을 지켜온 카일리 제너는 출산을 직접 알리면서 "임신은 내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힘이 나고, 삶에 변화를 주는 경험이었다. (이 시간이) 분명 그리울 것이다"고 밝혔다.





카일리 제너는 또 "내 아름답고 건강한 딸은 2월 1일 태어났으며, 이 축복을 공유하고 싶었다. 이런 사랑과 행복을 느낀 적이 없다"고 출산 소감을 전했다.



이와 함께 카일리 제너는 임신 중 일상, 출산 순간 등이 담긴 딸을 위한 영상도 공개해 감동을 안겼다.



카일리 제너는 전직 육상 선수이자 성전환 수술로 화제를 모은 케이틀린 제너(前 브루스 제너)와 사업가 크리스 제너의 딸로, 킴 카다시안의 동생으로 주목받았다. 자신의 뷰티 브랜드를 만들어 큰 성공을 거뒀다. 아이의 아빠는 래퍼 트래비스 스캇이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카일리 제너 유튜브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장쯔이 다이아 반지에 왜 모자이크 처리를 했나[룩@차이나]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톱배우 장쯔이가 중국에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의외의 곳에 모자이크 처리가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중국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아내의 낭만 여행' 시즌 2가 방송돼 장쯔이, 셰나 등 스타들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장쯔이의 오른쪽 손이었다. 장쯔이의 오른손에 분홍색 꽃모양 그림을 합성해 무언가를 가린 것.  다만 제작진은 세심하지 못했다. 일부 화면에서만 손가락을 가리고 다른 각도의 화면에는 손가락이 그대로 등장했다. 제작진이 꽃으로 가린 건 장쯔이의 다이아몬드 반지였다. 오른손 세 번째 손가락에 화려한 디자인의 커다란 반지를 착용하고 있다.   장쯔이의 반지에 모자이크 처리를 한데 대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설마 반지가 너무 커서 가린 것인가?"라는 의견에 지배적이다. 한편 중국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낭만 여행'은 부부 관찰 리얼리티로, 아내가 여행을 떠나고 남편이 집을 지키며 서로 거리를 두고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관계를 다시 이해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는다. 장쯔이가 남편인 가수 왕펑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망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