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빛나 표 악녀 again…‘인형의집’으로 ‘신드롬’ 예고

기사입력 2018-02-13 15:35:08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배우 왕빛나가 ‘인형의 집’으로 안방 ‘악녀 신드롬’을 예고했다.



왕빛나는 오는 26일 첫 방송될 KBS2 새 저녁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김예나 이정대 극본, 김상휘 연출)에서 쇼핑중독 재벌 3세 은경혜 역을 맡아 시청자와 만난다.



극중 은경혜는 국내 굴지의 패션 회사 위너스 그룹 은 회장의 손녀로 금수저를 넘어선 ‘다이아몬드 수저’다. 정작 본인은 충동조절 장애, 쇼핑중독, 강박과 노이로제 등 온갖 병명을 주렁주렁 달고 비밀리에 정신과 주치의 치료를 받는 비운의 재벌 3세.



특히 ‘갑질의 여왕’ ‘비호감의 극치’ 등 좋지 않은 수식어를 달게 된 배경에는 어릴 때 받은 심장 수술과 그로 인한 몸의 고통, 은 회장의 과잉보호, 성장기에 겪었던 정서적 문제 등으로 인해 생긴 비정상적인 예민함에 있다. 세상만사를 자신의 눈 아래로 내려다보는 오만한 악녀 은경혜는 각종 사건사고의 중심에 서며 극의 긴장감을 극대화할 전망이다.





13일 공개된 촬영장 사진에는 고운 분위기와는 달리 냉기가 뚝뚝 흐르는 눈빛으로 명품 쇼핑에 한창인 은경혜의 모습이 담겼다. 무엇보다 미스터리에 싸여 있는 위너스 그룹 비서실 실장 이재준(이은형)이 굳은 표정으로 은경혜의 곁을 지키고 있는 상황. 과연 그녀가 방문한 명품 매장에서 어떤 일이 발생했는지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인형의 집’ 측은 “왕빛나가 모든 걸 다 가진 재벌 3세이지만 쇼핑중독과 그 이면에 연민을 느끼게 할 다채로운 캐릭터를 그녀의 방식으로 만들어가고 있다”면서 “현장에서도 모두가 놀랄 만큼 열연을 펼치고 있다.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인형의 집’은 재벌가 집사로 이중생활을 하는 금영숙(최명길)의 애끓은 모정으로 뒤틀어진 두 여자의 사랑과 우정, 배신을 담은 드라마다. 가족과 자신의 꿈을 위해 돌진하는 명품 캔디 퍼스널 쇼퍼 홍세연(박하나)이 표독함만 남은 쇼핑중독 재벌3세 은경혜와의 악연 속에서 복수를 감행하며 진실을 찾는 이야기다. 오는 26일 오후 7시 50분 첫 방송.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숨은그림미디어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장쯔이 다이아 반지에 왜 모자이크 처리를 했나[룩@차이나]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톱배우 장쯔이가 중국에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의외의 곳에 모자이크 처리가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중국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아내의 낭만 여행' 시즌 2가 방송돼 장쯔이, 셰나 등 스타들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장쯔이의 오른쪽 손이었다. 장쯔이의 오른손에 분홍색 꽃모양 그림을 합성해 무언가를 가린 것.  다만 제작진은 세심하지 못했다. 일부 화면에서만 손가락을 가리고 다른 각도의 화면에는 손가락이 그대로 등장했다. 제작진이 꽃으로 가린 건 장쯔이의 다이아몬드 반지였다. 오른손 세 번째 손가락에 화려한 디자인의 커다란 반지를 착용하고 있다.   장쯔이의 반지에 모자이크 처리를 한데 대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설마 반지가 너무 커서 가린 것인가?"라는 의견에 지배적이다. 한편 중국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낭만 여행'은 부부 관찰 리얼리티로, 아내가 여행을 떠나고 남편이 집을 지키며 서로 거리를 두고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관계를 다시 이해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는다. 장쯔이가 남편인 가수 왕펑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망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