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정원 “조정석과 연기하고파…이상형은 박서준·류준열” [화보]

기사입력 2018-02-13 16:54:0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귀임 기자] 배우 차정원이 조정석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차정원은 최근 bnt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보를 통해 차정원은 깔끔함이 느껴지는 셔츠, 슬랙스 스타일링은 물론 핑크 슈트를 입고 특유의 여성스러움을 뽐냈다. 이어 기본 아이템 목폴라, 와이드 데님 진으로 편안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무드를 발산했다.



차정원 “어릴 적부터 변함없이 배우를 꿈꿨다”면서 “내가 나태해지지 않도록 도와주는 원동력이다. 연기에 항상 갈증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과거 연말 시상식을 보며 신인상 후보에 오르는 것을 꿈꿨다. 올해 서른 살이 된 만큼 좋은 작품을 만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특히 차정원은 함께 찍고 싶은 사람으로 배우 조정석을 꼽았다. 그는 “평소 감성적인 연기가 인상 깊었다”고 알렸다.



22살 길거리 캐스팅으로 인해 연예계에 데뷔하게 된 차정원은 본인을 꾸미는 방법을 늦게 알게 돼 안타까워했다. 그는 “과거 사진을 보면 엉망진창”이라며 “얼굴이 작고 키가 커서 눈에 띈 것 같다”고 전했다. 또 여성스러워 보이는 첫인상과 다르게 털털하고 장난꾸러기라며 본인의 성격을 소개했다. 이상형을 묻는 질문에는 깔끔하고 수수한 스타일을 좋아한다며 박서준과 류준열을 꼽았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bnt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장쯔이 다이아 반지에 왜 모자이크 처리를 했나[룩@차이나]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톱배우 장쯔이가 중국에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의외의 곳에 모자이크 처리가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중국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아내의 낭만 여행' 시즌 2가 방송돼 장쯔이, 셰나 등 스타들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장쯔이의 오른쪽 손이었다. 장쯔이의 오른손에 분홍색 꽃모양 그림을 합성해 무언가를 가린 것.  다만 제작진은 세심하지 못했다. 일부 화면에서만 손가락을 가리고 다른 각도의 화면에는 손가락이 그대로 등장했다. 제작진이 꽃으로 가린 건 장쯔이의 다이아몬드 반지였다. 오른손 세 번째 손가락에 화려한 디자인의 커다란 반지를 착용하고 있다.   장쯔이의 반지에 모자이크 처리를 한데 대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설마 반지가 너무 커서 가린 것인가?"라는 의견에 지배적이다. 한편 중국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낭만 여행'은 부부 관찰 리얼리티로, 아내가 여행을 떠나고 남편이 집을 지키며 서로 거리를 두고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관계를 다시 이해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는다. 장쯔이가 남편인 가수 왕펑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망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