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픽] ‘마더’ 이보영·허율, 서로에게 위로가 되는 ‘母女’

기사입력 2018-02-14 08:14:1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마더’ 허율이 이보영을 따뜻하게 안아줬다.



14일 tvN 수목드라마 ‘마더’(정서경 극본, 김철규 연출) 측은 방송을 앞두고 수진(이보영)을 위로하는 혜나(허율)의 모습이 담긴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앞서 영신(이혜영)은 수진의 생모가 이발소 주인 홍희(남기애)라는 사실, 혜나의 존재까지 알게 돼 긴장감이 폭발했던 바.



이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수진이 혜나를, 그리고 서서히 혜나가 수진을 감싸 안고 있다. 무엇보다 수진을 안고 있는 혜나의 작은 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진 마지막 컷은 혜나가 고사리 같은 손으로 수진의 어깨를 토닥이고 있는 모습. 서로에게 위안이 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먹먹함을 자아낸다.



힘겨운 상황에 놓인 혜나를 구조했던 수진. 하지만 되려 혜나가 수진을 위로하는 모습이 한층 깊어질 모녀 로맨스를 기대케 했다.



‘마더’ 제작진은 “이 장면은 혜나의 구원자였던 수진의 과거 상처가 드러나면서 서로가 서로에게 위로와 위안을 받는 모습이다. 수진 혜나가 한층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수진과 혜나 모녀 관계의 새로운 반환점을 만들 사건과 함께 서로가 서로의 버팀목이 되어주는 모녀에게 불어닥칠 거센 위기가 점점 다가오면서 긴장감을 더욱 고조시킬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마더’는 엄마가 되기엔 차가운 선생님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아이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가슴 시린 모녀 로맨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tvN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장쯔이 다이아 반지에 왜 모자이크 처리를 했나[룩@차이나]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톱배우 장쯔이가 중국에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의외의 곳에 모자이크 처리가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중국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아내의 낭만 여행' 시즌 2가 방송돼 장쯔이, 셰나 등 스타들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장쯔이의 오른쪽 손이었다. 장쯔이의 오른손에 분홍색 꽃모양 그림을 합성해 무언가를 가린 것.  다만 제작진은 세심하지 못했다. 일부 화면에서만 손가락을 가리고 다른 각도의 화면에는 손가락이 그대로 등장했다. 제작진이 꽃으로 가린 건 장쯔이의 다이아몬드 반지였다. 오른손 세 번째 손가락에 화려한 디자인의 커다란 반지를 착용하고 있다.   장쯔이의 반지에 모자이크 처리를 한데 대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설마 반지가 너무 커서 가린 것인가?"라는 의견에 지배적이다. 한편 중국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낭만 여행'은 부부 관찰 리얼리티로, 아내가 여행을 떠나고 남편이 집을 지키며 서로 거리를 두고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관계를 다시 이해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는다. 장쯔이가 남편인 가수 왕펑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망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