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윤두준♥김소현,본격 로맨스 스타트

기사입력 2018-02-14 08:15:1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지현 기자] 김소현이 짠내의 아이콘에서 생방송 여신으로 성장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KBS2 월화 드라마 '라디오 로맨스'에서는 라디오 부스가 아닌 시골 분교에서 라디오 생방송에 도전하는 김소현의 모습이 전파를 타며, 그녀가 라디오 작가로서 한걸음 성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윤두준과 단둘이 생방송을 진행하게 된 돌발상황에도 1시간 만에 대본을 써내며 성공적으로 방송을 마치게 된 것.



4년 차 라디오 서브 작가 송그림으로 처음 등장한 김소현은 매회 메인 작가, 라디오 국장, PD 등 상사들에게 돌아가며 혼이 나는 것은 물론 톱스타 지수호(윤두준 분)에게까지 매몰차게 거절당하며 수모를 겪어 ‘라디오 로맨스’ 속 짠내의 아이콘을 담당해왔다. 그녀는 라디오국의 ‘먹구름’이라는 웃픈 별명까지 얻기도.



라디오는 시력을 잃은 어머니와 그녀가 함께 볼 수 있는 특별한 세상이었기에 이를 악물고 버텨냈고, 철저히 대본대로만 살아온 지수호라는 복병을 만났지만, 그에게 늘 진심을 다하는 모습을 보이며 굳게 닫혔던 그의 마음마저 열게 했다. 이윽고 그녀는 생방송은 절대 안한다던 그와 함께 시골 분교에서 갑작스레 열린 라디오 생방송도 성공적으로 마치며 한걸음 성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지수호에게 라디오 종료 멘트를 자신의 생각대로 말해 달라고 부탁하며, 그가 가슴 깊이 묻어두었던 마음을 꺼내게 했다. 방송 말미에는 그 말이 과거 송그림이 지수호에게 건넸던 말이었던 것이 공개되어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자극하기도.



오뚝이 같은 매력으로 라디오국의 험난한 풍파 속에도 굴하지 않으며 당당히 라디오 작가로 성장하고 있는 송그림. 진심으로 사람을 움직이는 그녀의 성장기가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지현 기자 mooa@tvreport.co.kr /사진=KBS2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장쯔이 다이아 반지에 왜 모자이크 처리를 했나[룩@차이나]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톱배우 장쯔이가 중국에서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출연해 화제인 가운데, 의외의 곳에 모자이크 처리가 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중국 시나연예 보도에 따르면 이날 '아내의 낭만 여행' 시즌 2가 방송돼 장쯔이, 셰나 등 스타들이 식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런데 이 장면에서 시청자의 눈길을 끈 것은 장쯔이의 오른쪽 손이었다. 장쯔이의 오른손에 분홍색 꽃모양 그림을 합성해 무언가를 가린 것.  다만 제작진은 세심하지 못했다. 일부 화면에서만 손가락을 가리고 다른 각도의 화면에는 손가락이 그대로 등장했다. 제작진이 꽃으로 가린 건 장쯔이의 다이아몬드 반지였다. 오른손 세 번째 손가락에 화려한 디자인의 커다란 반지를 착용하고 있다.   장쯔이의 반지에 모자이크 처리를 한데 대해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추측이 난무하는 가운데 "설마 반지가 너무 커서 가린 것인가?"라는 의견에 지배적이다. 한편 중국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낭만 여행'은 부부 관찰 리얼리티로, 아내가 여행을 떠나고 남편이 집을 지키며 서로 거리를 두고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관계를 다시 이해하고 치유하는 과정을 담는다. 장쯔이가 남편인 가수 왕펑과 함께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망고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