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황후의 열혈 내조…‘황후의품격’ 장나라의 ‘러블리 소통’ [콕TV]

기사입력 2018-12-06 08:01:2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조혜련 기자] 장나라가 오써니만이 할 수 있는 ‘열혈 내조’를 선보이며 진정한 ‘황후의 품격’을 선사했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김순옥 극본, 주동민 연출)에서는 합궁례 당일 황후전을 찾지 않는 황제 이혁(신성록)을 직접 만나러 간 후 이혁과 설레는 합국에 성공해 민유라(이엘리야)의 질투 어린 분노를 유발한 오써니(장나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다음 날 아침 오써니는 잠에서 깬 황제를 넋 놓고 바라보며, “이렇게 폐하가 제 옆에 계시는 것이 너무 안 믿겨서, 이게 꿈인가 생시인가 싶고, 그러다 그만 밤을 샜지 뭐예요?”라고 행복감을 표출했다.



오써니와 합궁례를 치른 이혁은 민유라의 기분을 살피며, 주한대사들의 부부동반 파티 자리에 외국어 능력자인 민유라를 대동했다. 이혁 부부의 첫 공식 행사에서, 이혁은 단상에 올라가 인사말을 건넨 후 오써니에게도 공식 발언을 권유했다. 이에 오써니가 당황해 손사래를 치자 “정 어려우면 민수석이 대변해도 됩니다”라며 오써니를 배제하려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굳은 결심을 한 오써니는제가 합니다! 제가 할게요!”라며 단상 가운데에 섰고, “안녕하세요? 대한제국의 황후 오써니입니다, 이런 날이 올 줄 알았으면 학교 다닐 때 영어 공부 좀 열심히 할 걸 그랬어요”라고 씩씩하게 농담을 건네 분위기를 누그러뜨렸다. 뒤이어 “제 방식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리고 싶은데…”라고 운을 뗀 오써니는 ‘아리랑’을 감미롭게 부르며 자신의 장기를 발휘한 ‘소통’을 시작했다.





뒤이어 오써니는 순식간에 표정을 180도 바꾼 후 ‘아리랑’을 빠른 템포로 편곡한 버전을 선보이며, 각 나라의 인사말을 가사로 활용하는 센스와 프로다운 무대매너로 관중들을 완벽히 압도했다.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낸 후에는 각국 대사 부부의 쏟아지는 사진 촬영 요청에 ‘손하트’로 응답하며 분위기를 더욱 끌어올렸다. 오써니의 특별한 내조가 돋보이며, 사랑스러운 ‘진가’를 제대로 발휘해낸 순간이었다.



태후(신은경)의 손에 의해 우아하고 기품 있는 스타일로 거듭난 오써니는 민유라에게 황제의 취향을 물어보며 사랑받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민유라의 코치대로 모든 세팅을 마친 오써니가 하얀 잠옷 원피스를 입고 이혁을 맞이했지만, 이는 민유라가 과거 이혁이 사랑했던 여자 소현황후가 생각나게끔 꾸민 ‘계략’이었다프리지아로 잔뜩 장식된 방에서 감자전을 권유하는 오써니에게 이혁은 불같이 화를 내며 황후전을 떠났고, 잠옷 차림으로 이혁을 따라 나온 오써니가 나왕식(최진혁)에게 부축을 받게 되면서 묘한 분위기 속 극이 마무리됐다.



이날 방송에서 장나라는 진심이 통하는 ‘노래’ 하나로 언어의 장벽을 뚫는 오써니만의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극대화시켜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더불어 후반부 우아한 순백의 모습까지 찰떡같이 소화하는 ‘팔색조’의 면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황후의 품격’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SBS ‘황후의 품격’ 캡처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