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웨이父 "사돈, 예의 중시하고 선해…마음 놓인다"[룩@차이나]

기사입력 2019-02-07 16:12:4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설이 기자] 탕웨이의 아버지인 중국 화가 탕위밍이 김태용 감독과 탕웨이의 결혼에 대해 언급했다.



탕위밍 화가는 설 연휴를 맞아 중국 저장신문을 통해 탕웨이와 김태용의 결혼에 대한 탕위밍의 생각을 밝혔다. 4일 보도에 따르면 탕위밍은 한국으로 시집간 탕웨이에 대해 "마음이 놓인다"고 말했다.



탕위밍은 "한국인은 특히 예절과 예의를 중시한다"면서, 탕웨이가 결혼 후 첫 설(중추절)을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에서 양가 부모 및 가족 10여 명이 함께 보냈다고 밝혔다. 탕위밍은 "어른들은 밤새도록 명절을 준비했고, 특히 설 당일 특별히 정교하게 준비한 양국 조상들의 위패를 보고 정말 놀랐다. 이런 전통이 한국에서도 잘 계승되고 있다는 게 말이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설에 절을 하는 풍습도 언급했다. 탕위밍은 "차례를 다 지낸 뒤에는 자식들이 부모에게 절을 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하면 부모는 자식들에게 세뱃돈을 주고  서로 이야기를 나눈다. 어른들은 아이들에게 새해 계획과 생각을 물어보고 격려를 한다. 세배를 한 뒤에는 같은 세대들끼리 서로 이야기를 나눈다"고 자신이 본 한국의 명절 풍경을 전했다.



한국인들이 예의범절을 중시한다고도 강조했다. 탕위밍은 "한국인들은 예절 교육을 특히 중시한다. 어린 시절부터 아이들에게 예절을 가르친다"고 설명하며 "탕웨이의 딸은 세 살이 안 됐는데도 선생님이 와서 가르친다. 두 살부터 '삼자경'을 공부했다"고 덧붙였다.





외손녀와의 일화도 전했다. 탕위밍은 "한 번은 외손녀와 같이 마트에 장을 보러 갔는데 아이가 작은 카트를 끌더라. 어른들이 아이가 카트를 끌고 오는 걸 보고 길을 양보해줬더니 아이가 지나가면서 정말 예의있게 허리를 굽혀 인사를 했다"며 외손녀 자랑을 했다. 이어 탕위밍은 "사위의 집안이 예의범절을 정말 중시하는 집안이고, 가족들이 정말 선하고 덕이 있다. 딸을 멀리 시집보내기는 했지만 마음이 놓이고 편안하다"고 덧붙였다.



탕웨이는 2014년 영화 '만추'의 김태용 감독과 결혼, 2016년 딸을 낳았다. 올해 방영 예정인 '대명황비'로 중국 드라마에 복귀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 / 사진=차이나포토프레스(CFP) 특약, 탕웨이 인스타그램, TV리포트 DB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