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 첫 로코 주연"…신성록X고원희, '퍼퓸' 인생작 되나 [리폿@현장]

기사입력 2019-06-03 17:23:1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민지 기자] 배우 신성록과 고원희가 '퍼퓸'으로 생애 첫 로코 주연에 도전한다. 



3일 오후 2시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KBS2 '퍼퓸(최현옥 극본, 김상휘 유관모 연출)' 제작발표회에 김상휘 PD와 배우 신성록, 고원희, 차예련, 하재숙, 김민규가 참석했다.



'퍼퓸'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에게 찾아온 인생 2회 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신성록은 극 중 천재 패션 디자이너 서이도를 연기한다. 서이도는 세균 공포증, 환 공포증 등 총 52종의 공포증과 호두, 땅콩버터, 간장게장 등 총 35종의 알레르기가 있는 예민하고 까칠한 인물이다.



'퍼퓸'으로 첫 로코 주연에 도전하는 신성록은 "드디어 로코 연기를 보여줄 수 있는 기회가 왔다. 진작 이런 역할을 했었어야 되는데 싶을 정도로 저와 잘 맞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주연에 대한 부담감은 있다. 제가 재미있을 거라는 확신을 느꼈어도 다른 분들이 보셨을 때는 아닐 수 있다. 하지만 많은 분들이 '퍼퓸'을 좋아해주실 거라고 감히 생각해본다"며 첫 로코 주연에 대한 부담감과 자신감을 함께 표현했다.



이에 차예련은 "성록 오빠가 맡은 역할이 비중이 크고 혼자서 할 일이 많은데 굉장히 잘해주고 계신다. '퍼퓸'은 오빠가 없으면 안 되는 드라마"라며 눈에 띄는 신성록의 존재감에 대해 언급했다.



SBS '별에서 온 그대', '황후의 품격' 등을 통해 살의를 품은 악역 혹은 강렬한 인상의 캐릭터를 주로 맡아온 신성록이기에 그가 선보일 로코 연기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고원희는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민예린 역을 맡았다. 민예린은 모델계에서 가장 주목받는 라이징 스타이자 서이도와 윤민석(김민규)을 갖고 노는 희대의 악녀다.



신성록과 마찬가지로 고원희 역시 '퍼퓸'으로 첫 로코 주연 자리를 꿰찼다. '퍼퓸'은 고원희의 첫 미니시리즈 주연작이기도 해 그 의미가 남다를 터.



고원희는 "모든 걸 내려놓고 민예린을 표현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들어서 욕심이 났다"며 로코 연기는 물론 코믹 연기에도 남다른 열의를 보였다.



고원희가 지난해 방송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 자연스럽고 유쾌한 코믹함으로 큰 웃음을 줬기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날 김상휘 PD는 "서이도는 까칠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다. 그 연기를 가장 잘할 수 있는 사람이 누굴까 생각해보니 신성록 씨가 떠올랐다. 고원희 씨 같은 경우엔 KBS2 '최강 배달꾼'에서 처음 봤다. 코미디 감각이 탁월하더라. 두 사람의 호흡도 잘 맞는다"며 완성된 배우 라인업이 굉장히 만족스럽다고 밝혔다.



PD와 배우들이 모두 입을 모아 "새롭고 재미있는 작품"이라고 말한 '퍼퓸'. '새로운 조합' 신성록과 고원희가 '로코 새내기'라는 수식어를 넘어 '인생작'을 완성할 수 있을까. '퍼퓸'을 향한 관심이 쏟아지는 이유다.



신성록과 고원희의 생애 첫 로코 드라마 '퍼퓸'은 3일 오후 10시 KBS2에서 첫 방송된다. 



김민지 기자 fiestaya@naver.com/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8월 결혼' 서유리♥최병길 PD, 웨딩화보 공개 '순백의 아름다움'[화보]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방송인 서유리의 결혼 웨딩화보가 최초 공개됐다. 최근 방송을 통해 최병길 PD와의 결혼 소식을 알려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서유리가 여성조선 7월호를 통해 두 사람의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24일 공개된 사진에는 순백의 드레스를 입고 아름다움을 뽐낸 서유리와 행복한 미소가 가득한 예비신랑 최병길 PD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서유리는 웨딩카에 앉아 고급스러우면서 우아한 드레스 자태를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웨딩화보를 찍는 내내 두 손을 놓지 않는가 하면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끊임없이 서로를 챙기는 등 예비부부다운 달콤한 분위기를 연출했다는 후문. 또한, 이날 공개된 화보에는 캐주얼한 옷을 입고 즐거운 모습으로 게임을 하는 서유리와 최병길PD의 모습이 담겨, 평소 '게임 매니아'로 유명한 서유리만의 독특한 웨딩화보를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서유리와 최병길 PD는 8월 14일 결혼한다. 결혼식 없이 혼인신고만 하기로 했다.  서유리는 대원방송 성우극회 1기로 데뷔한 후 '강철의 연금술사', '드래곤볼' 시리즈, '소년탐정 김정일' 등 유명 애니메이션과 게임 성우로 이름을 알린후 예능, 드라마, 라디오 등 다방면에서 활약해오고 있으며, 현재는 MBC 표준FM '모두의 퀴즈생활, 서유리입니다'의 DJ를 맡고 있다. 서유리의 예비 신랑 최병길 PD는 MBC 출신으로 드라마 '에덴의 동쪽', '앵그리 맘', '미씽 나인' 등을 연출했다. 서유리와 최병길PD의 웨딩화보와 러브스토리가 담긴 인터뷰는 여성조선 7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여성조선
연예 "너에게 주문을 건다"…'아스달연대기' 김지원, 각성 엔딩 '쫄깃'[콕TV] [TV리포트=손효정 기자] ‘아스달 연대기’ 김지원이 제대로 각성하며 극에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김영현·박상연 극본, 김원석 연출, 스튜디오드래곤·KPJ 제작) 8회에서 김지원은 아스달로 끌려간 와한족의 씨족어머니 후계자 ‘탄야’ 역으로 분했다. 탄야는 사야(송중기) 덕분에 아버지 열손(정석용)과 재회했다. 그러나 기쁨도 잠시, 탄야는 은섬(송중기)이 죽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이후 탄야는 알 수 없는 미소를 지으며 사야에게 감사를 표해 주변 사람들을 놀라게 했다. 이는 마음에 품은 벗의 죽음을 알게 된 사람의 일반적인 반응이 아니었던 것. 하지만 사야가 은섬의 죽음을 다시 상기시키자 현실을 부정하던 탄야는 점차 감정이 격해졌고, “은섬인 안 죽었다고!”라고 악을 쓰며 사야를 들이받았다. 창고에 갇힌 탄야는 은섬과의 지난날을 떠올리며 그제야 그의 죽음을 실감했다. 탄야는 “은섬아... 넌 내가 죽였어”라고 자책하며 오열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배가시켰다. 그는 창고에 찾아온 사야에게 우리가 왜 이런 고통을 받아야 하냐며 모든 것을 체념한 듯 물었고, 이에 사야는 “힘이란 걸 가져보고, 아무리 가져도 마음이 고픈 그런 자리에 오르지 않으면 알 수 없겠지”라고 답해 탄야를 자극했다. 사야의 말에 탄야는 흐릿한 눈빛이 점차 또렷해지며 ‘은섬아, 미안해. 난 살겠어. 그 자리로 가겠어. 그래서 우리에게 닥친 일 다 알아내서 언젠가 너한테 들려줄게’라고 다짐했다. 힘을 가지겠다고 결심한 탄야는 사야를 자신의 첫 번째 무기로 삼기 위해 돌연 태도를 180도 바꾸며 무릎을 꿇고 그에게 용서를 빌었다. 이어 결연한 표정으로 ‘나 와한의 탄야. 너에게 주문을 건다. 누가 주인이 될지 어디 한번 내 주문을 받아봐라, 사야’라고 주문을 걸며 엔딩을 장식했다. 이날 김지원의 ‘각성 엔딩’은 안방극장에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하며 스토리의 흡입력을 끌어올렸다. 그는 충격-불안-슬픔 등 극적으로 변화하는 탄야의 감정을 촘촘하게 그려낸 것은 물론, 극 말미 이전과는 확연히 달라진 탄야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하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이에 김지원이 펼쳐낼 탄야의 흥미진진한 이야기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tvN '아스달 연대기' 화면 캡처
연예 "변화와 성장"…청하, 오늘(24일) 4TH 미니앨범 '플러리싱' 발매 [TV리포트=손효정 기자] 한층 더 새로워진 모습으로 돌아온 청하의 새 앨범이 공개된다. 청하는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네 번째 미니앨범 ‘플러리싱(Flourishing)’을 발매한다. 이번 앨범의 주제는 변화와 성장. 앨범 제목 ‘플러리싱’은 단어가 지닌 사전적 의미의 자신감과 현재에 계속 수렴하려는 이면의 불안함 및 두려움까지 청하 내면에 존재하는 여러 감정을 표현하고 있다. 타이틀곡 ‘스내핑(Snapping)’은 이별 후 지친 마음을 떨치며 새로운 아침을 맞이한다는 내용의 곡이다. 이전보다 더 화려해지고 깊어진 사운드와 중독성 강한 비트, 도입부의 여유로운 그루브에서 코러스에 가까워질수록 확장되는 역동적인 편곡이 인상적이다. 그 외에도 소녀였던 청하에게 성장한 청하가 건네는 자신과의 대화를 담은 ‘치카(Chica)’, 가수 백예린이 청하에게 선물해 준 두 번째 곡으로, 모두에게 밝은 기분이 전달되면 좋겠다는 청하의 마음이 담긴 ‘우리가 즐거워’, 가끔은 작은 조명 아래 울먹이던 나날로 돌아가고픈 감정처럼 추억과 사랑의 경계선 위 놓인 곡 ‘콜 잇 러브(Call it Love)’, 솔로 데뷔 후 2년 동안 느낀 솔직한 감정을 가사에 담은 청하의 자작곡 ‘플러리싱’까지 총 다섯 트랙이 수록됐다. 청하는 전작의 고정된 형태에 변형을 주어 음악적인 흐름을 새롭게 구성했다. 트랩소울, 라틴, R&B, 청량한 미디엄 템포까지 장르적 변화와 다양한 시도를 이번 앨범을 통해 선보여 더욱 기대를 자아낸다. 한편, 청하는 앨범 발매 직후인 24일 오후 8시 컴백 기념 팬 쇼케이스를 개최하고 팬들에게 최초로 신곡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MNH엔터테인먼트 제공 
연예 '런닝맨' 설인아, 단골 게스트 될만한 예능감…'털털 매력왕'[콕TV]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배우 설인아가 다채로운 매력으로 '런닝맨'에서 활약했다. 설인아는 23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 출연해 '런닝구 프로젝트 레이스'를 펼쳤다. 벌써 세 번째 출연인 만큼 멤버들의 환영을 받으며 자연스럽게 녹아들었다. 본격적인 레이스가 시작되기 전 설인아는 "이번에 드라마 끝나고 쉬고 있는 설인아입니다"라며 센스 있는 소개를 한 뒤, 함께 출연한 게스트 가수 청하와 함께 '벌써 12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펼쳤다. 청하와 댄스 학원 동기이자 동갑내기 친구라며 가수 못지않은 댄스 실력으로 시선을 모았다. 이어 본격적인 레이스가 시작되고, 설인아 특유의 적극적인 모습이 돋보였다. 다양한 게임이 진행된 가운데 설인아는 물총 맞기를 두려워하지 않고 입 속 물로 촛불을 끄는 등 털털한 모습을 보였다. 게임이 진행될수록 설인아의 털털한 모습은 예능에 특화된 웃음을 줬다. 수영모를 쓰고 '헐크호건'이 되는가 하면, 쑥스러워하지 않고 카메라 앞에 나와 환하게 웃으며 인사를 하는 능청스러운 매력까지 발산했다. 또 게임에 녹아들며 과감한 시도를 서슴지 않는 모습은 설인아의 화끈한 성격을 가늠케 했다. '잔고가 제로 레이스'에서 배팅을 주저하지 않는 과감함을 드러내 '큰손'으로 거듭났다. 레이스가 무르익을 무렵 설인아의 몸도 완벽하게 풀렸다. 능이백숙을 먹기 위해 댄스를 선보인 설인아는 음악이 흘러나오자 표정이 단숨에 바뀌며 박자에 맞춰 춤을 추기 시작했다. 옆돌기까지 선보인 설인아는 이내 완벽한 프리즈까지 선보이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방송 말미에는 아쉽게 파산 멤버가 되며 벌칙에 당첨됐지만 끝까지 화끈했다. 물폭탄 벌칙에 임한 그는 시원하게 물폭탄을 맞으며 일요일 저녁을 시원하게 마무리했다. 한편, 설인아는 최근 종영된 MBC 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고말숙 역을 맡아 시크하고 도도한 모습부터 달달한 로맨스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사랑받았다. 현재 차기작 검토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SBS '런닝맨'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