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이효리, ‘여왕의 귀환’ 그리웠습니다

기사입력 2013-05-25 17:11:5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이지현 기자] 가수 이효리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을 뽐냈다.



이효리는 25일 생방송으로 진행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홀리졸리버스(Holly Jolly Bus)’와 ‘Bad Girls’로 무대에 올랐다. 



'홀리졸리버스'는 재치있는 노랫말이 돋보이는 경쾌한 템포의 곡이다. 타이틀곡 'Bad Girls'는 어쿠스틱 밴드사운드로만 구성된 신나는 댄스곡이다. 특히 이효리가 직접 작사에 참여, 당당한 여자가 나쁜여자로 비춰보이는 현실을 표현했다.



이날 이효리는 '홀리졸리버스'에서는 복고스타일의 패션으로 상큼한 매력을 과시했다. 하지만 이효리 특유의 섹시함은 여전히 드러났다. 이어 'Bad Girls'에서는 양쪽 트임이 된 붉은 원피스를 입고 섹시의 진수를 보여줬다.



한편,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이효리, 신화, 2PM, 샤이니, 포미닛, 시크릿, 이기찬, B1A4, 빅스(VIXX), 윤하, 나인뮤지스, 100%, 히스토리(HISTORY), LC9, 엔소닉(N-SONIC) 등이 출연했다.



사진=MBC ‘쇼! 음악중심’ 화면 캡처



이지현 기자 dlwusl0201@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