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생애 한번 뿐인 신인상 수상

기사입력 2011-12-16 17:19:3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표재민 기자] 프로듀서 용감한 형제가 키운 신인 브레이브걸스가 제 19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가요부문 아이돌뮤직 신인상을 수상했다.



지난 15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시티에서 열린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브레이브걸스는 아이돌뮤직상을 차지했다.



브레이브걸스는 “용감한 형제 대표님 이름에 먹칠하지 않게 늘 초심을 잃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하는 브레이브걸스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시상식은 드라마, 영화, 개그, 가요 등 문화 부문에서 활발하게 활동하며 발전을 이끌어온 문화연예 예술인들을 치하하고 격려하기 위한 장으로 마련된 종합연예시상식이다.



한편, 지난 4월 ‘아나요’로 데뷔한 브레이브걸스는 은영, 서아, 예진, 유진, 혜란으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지난 7월 첫 미니음반 ‘툭하면’을 발매했다.



사진=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



표재민 기자 jmpyo@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