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걸스 '드림팀' 게스트로 현장 분위기 '후끈'

기사입력 2011-12-24 00:52:27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권혁기 기자] 섹시 걸그룹 브레이브걸스(은영, 서아, 예진, 유진, 혜란)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섹시 산타로 변신했다.



KBS 2TV '출발 드림팀' 시즌2 성탄특집 방송에 특별 게스트로 초대된 브레이브 걸스는 남성들로 가득 차 칙칙할 수 있는 현장 분위기를 화사하게 변화시켰다. 추운 날씨에도 섹시한 산타로 변신한 브레이브 걸스의 등장에 드림팀 출연자 14명은 연신 환호하며 즐거워했다.



짧지 않은 대기시간에도 브레이브 걸스는 힘든 내색 없이 현장 스태프들에게 먼저 다정히 말을 걸기도 하는 등 친절한 모습을 보여 개념돌로 등극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2011년을 결산하며 자타공인 드림팀 에이스 리키김을 타도하기 위해 이상인을 주축으로 한 반(反)리키파와 그에 대항하는 친(親)리키파의 대결이 펼쳐졌다.



추위를 녹인 브레이브걸스의 깜짝 공연과 리키파vs반리키파의 대결은 오는 25일 오전 10시35분부터 KBS 2TV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KBS 2TV '출발 드림팀' 시즌2 스틸컷



권혁기 기자 khk0204@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