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상예술대상' 박유천 박신혜, TV부문 남녀 인기상 "팬들 감사해요~"

기사입력 2012-04-26 19:51:4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조신영 기자] 박유천과 박신혜가 2012 백상예술대상 TV부문 인기상을 수상했다.



박유천과 박신혜는 26일 오후 6시30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이휘재와 김아중의 사회로 열린 제48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에서 TV부문 인기상을 수상했다.



MBC TV 드라마 '미스 리플리'에 출연했던 박유천은 수상 직후 "감사드립니다. 누구보다도 팬 여러분이 저한테 주시기 위해 노력하신거 잘 알고 있다. '옥탑방 왕세자'로 내년에 이 자리에 서고 싶다"고 말했다.



여자 인기상을 받은 MBC TV 드라마 '넌 네게 반했어'의 박신혜는 "이 상은 팬분들이 주시는 거다. 정말 많이 사랑해주신 팬 여러분 감사하다. 부족한 점 많은데 많은 분들과 호흡할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올해로 48회째를 맞는 2012 백상예술대상은 영화와 TV부문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시상식으로 지난 1965년 시작돼 지난 1년간 영화와 TV부문에서 활약한 제작진과 출연자에게 시상한다.



시상 대상은 지난해 5월 1일부터 올해 3월 31일까지 국내에서 영상물 등급위원회 심의를 필하고 국내에서 개봉된 한국 영화와 동 기간에 방송된 공중파 TV프로그램(연작의 경우 5회 이상 방영)이다.



사진=JTBC '백상예술대상' 화면 캡처



조신영 기자 soso@tvreport.co.kr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