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엔포 ‘전원일기’ 美 버전 출시 “크리스브라운-스눕독 등 피처링”

기사입력 2013-05-20 15:21:22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걸그룹 티아라엔포가 신곡 ‘전원일기’가 미국 버전으로 출시될 계획을 알렸다.



티아라엔포가 20일 오후 서울 임피리엘 팰리스 호텔 셀레나 홀에서 미국 진출 관련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멤버 은정 효민 지연 아름이 참석해 미국 진출 배경과 진행과정 등을 소개하고 당찬 포부에 대해 밝혔다.



티아라엔포는 지난 12일 미국 유명 뮤지션 크리스브라운의 초대로 4박 5일 일정으로 다녀왔다. 멤버들은 “신곡 ‘전원일기’가 다섯 가지 버전으로 미국에서 새롭게 나온다. 스눕독 티페인 레이제이 크리스브라운 등 5명의 영어랩이 삽입된다”고 설명했다.



6월 출시를 예정하는 ‘전원일기’의 새 버전에 대해 “저희가 부르는 부분은 한국어로 나온다.  다섯 랩퍼가 하는 부분만 영어로 나올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향후 미국 스케줄에 대해서는 “곧 있을 크리스브라운의 단독 콘서트 오프닝 무대에 초대받았다. 이번 주 토요일 출국한다. 또 BET 시상식에 참석할 예정이다. 다른 매체의 출연은 앞으로 진행될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티아라엔포는 티아라의 첫 유닛그룹으로 데뷔곡 ‘전원일기’를 발표한 후 왕성한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명이

함께 기사를

보고 있습니다.

TV리포트 실시간 BEST 5

연예 우현, '타짜3' 도박판 큰손…류승범·박정민 호흡 [공식]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배우 우현이 영화 '타짜' 시리즈의 세 번째 이야기 '타짜: 원 아이드 잭'에 캐스팅됐다. 19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우현은 박정민, 류승범 등 '타짜: 원 아이드 잭' 출연진들과 함께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촬영이 이루어졌으며, 지난 2월 촬영을 끝마쳤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무엇이든 될 수 있고 누구든 이길 수 있는 무적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인생을 건 한탕에 올인하는 이야기로, 지난 시리즈 1, 2의 화투 대신 이번엔 포커를 소재로 해 개봉 전부터 눈길을 끌고 있다. 우현은 극 중 '물영감' 캐릭터를 맡아 열연한다. 우현이 맡은 물영감은 도박판의 큰손으로, 극 전체에 재미와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영화 '말모이', '1987',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을 비롯해 KBS2 '국민여러분', JTBC '눈이 부시게' 등 '열일'행보를 보이며 출연작마다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우현이 '타짜' 세번째 시리즈에서는 어떤 존재감을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우현은 지난 1월, '타짜: 원 아이드 잭' 촬영장에 커피차와 간식차를 손수 선물하며 영화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 사진=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