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박유천 '옥세자' 종영소감 "아픔, 기쁨, 강하게 만든 작품"

기사입력 2012-05-22 00:36:00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 최민지 기자] 그룹 JYJ 멤버 박유천이 드라마 종영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박유천은 22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에 "그 어떤날 보다 가장 길게 느껴지고 빠르게 지나갈 며칠 남지 않은 촬영 '옥탑방 왕세자' 나에겐 아픔도 기쁨도, 강해 질 수 있도록 만들어준 작품"이라는 글을 남겼다.



현재 박유천은 SBS TV 드라마 '옥탑방 왕세자'에서 이각으로 출연 중이다. 박유천은 박하 역의 한지민과 알콩달콩 연애로 누리꾼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옥탑방 왕세자'는 오는 24일 종영되며 후속작으로는 소지섭 이연희 주연의 '유령'이 방송된다.



이에 누리꾼들은 "박유천 '옥탑방 왕세자' 종영 아쉽다" "박유천 '옥탑방 왕세자' 연기 진짜 웃기고 잘 했는데 벌써 종영이라니" "박유천 '옥탑방 왕세자' 종영소감 뭔가 마음이 찡하다" "박유천 '옥탑방 왕세자' 끝나고 또 다른 작품 고고! 빨리 다시 만나고 싶다" "박유천 '옥탑방 왕세자' 가면 김재중 오는 건가? 체인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TV리포트 DB



최민지 기자 star@tvreport.co.kr


방송 ‘후아유’ 남주혁, 김소현 왕따과거에 충격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후아유’ 남주혁이 김소현의 과거를 알고 큰 충격에 빠졌다. 25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 9회에서는 미경(전미선)을 통해 은비(김소현)의 과거와 은별의 마지막을 알고 혼란해 하는 이안(남주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나 고은별 아니야” 은비의 이 고백을 외면했던 이안이 결국 미경을 찾았다. 이에 미경은 “괜찮아, 얘기해. 너 은별이 궁금해서 온 거지?”라며 올게 왔다는 듯 은비의 과거를 전했다. 미경은 또 “아직 어린 애라 너무 힘들게 사는 게 가슴 아프기도 하고 그땐 그 애도 나도 서로 마음 붙일 곳이 우리뿐이었어. 다른 오해는 하지 말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믿어지지 않는다는 이안의 고백에 미경은 “내 욕심에 무작정 붙잡아놓고 정신 차려보니까 가슴이 덜컹 하더라고. 아무리 사랑을 준들 다른 사람으로 사는 게 마음 편하겠니?”라 토해냈다. 또 미경은 은비를 전학시킬 예정이라며 그때 까진 모른 척 해 달라 당부했다. 이에 이안은 착잡함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 은별의 납골당을 찾았다가 은비의 흔적을 발견하고 눈물 흘리는 이안의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2 ‘후아유’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