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자식 상팔자' 대본 리딩 현장...알짜배기 라인업 기대만발기사입력 2012-09-28 12:40:15




[TV리포트=신나라 기자] 드라마 '무자식 상팔자'의 대본 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JTBC 주말특별기획 '무자식 상팔자'(김수현 극본, 정을영 연출)는 진정한 가족 사랑을 깨닫게 만드는 따뜻한 이야기로 이순재 서우림 전양자 유동근 김해숙 송승환 임예진 윤다훈 견미리 엄지원 하석진 오윤아 김민경 등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알짜배기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JTBC 방송국에서 대본 리딩 연습이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김수현 작가, 정을영 감독을 비롯해 이순, 유동근 김해숙 등 '무자식 상팔자' 배우들이 한 자리에 총출동해 두 번째 연기 호흡을 맞추는 자리를 가졌다. 출연진은 장장 5시간이 넘게 진행된 대본 리딩에도 지친 기색 없이 열정적인 모습으로 연기를 이어갔다. 특히 김수현 작가와 정을영 감독이 대본 리딩을 적극적으로 진두지휘하며 현장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었다는 전언이다.



제작사 측은 "대본 연습 내내 좋은 드라마를 만들고자 하는 작가, 감독, 배우들의 뜨거운 열의를 느낄 수 있었다"며 "공인된 명품 콤비 김수현 작가, 정을영 감독과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배우들의 만남이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탄생시킬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전했다.



한편, '무자식 상팔자'는 노부부와 그들의 아들 삼형제 내외 그리고 손자, 손녀에 이르기까지 3세대가 한 시대에 공존하면서 부딪히고 어우러지는 이야기를 담아내며 안방극장을 훈훈한 감동으로 물들일 전망이다. 오는 10월 27일 오후 8시 50분 첫방송 된다.





사진=삼화 네트웍스



신나라 기자 norah@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