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다니엘 이종석, 나이 차이는 3살인데 선생님과 학생으로?

기사입력 2012-12-13 05:02:11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혜림 기자] 최다니엘과 이종석의 나이 차이가 온라인에서 화제다.



최다니엘 이종석 나이 차이가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알려지며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최다니엘은 1986년 2월생이고, 이종석은 1989년 9월생이다. 실제 두 사람의 나이차이는 3살 차이인 것. 하지만 최다니엘과 이종석은 KBS 2TV 월화드라마 '학교 2013'에서 선생님과 학생으로 출연 중이다.



앞서 지난달 28일에 열린 '학교 2013' 제작발표회에서도 최다니엘의 나이는 화제가 된 바 있다. 이종석은 이날 "학생 역할을 맡은 배우들의 나이를 살펴보면 14살부터 27살까지 다양하다. 어떤 학생은 선생님 역의 최다니엘 형과 동갑이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최다니엘은 민망한 미소를 지으며 "동갑인데 어떤 분은 학생이고 나는 교사다. 그 이유는 섭취하는 음식때문 일수도 있고 또는 '객관적이지 못한 시선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최다니엘은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서도 동갑내기 연기자가 내 조카였다. 자꾸 삼촌, 교사 역을 맡는데이는 환경적인 요인이 크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실제로 최다니엘은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서 의사 삼촌 역으로 출연했지만 86년생 동갑내기인 윤시윤은 최다니엘의 조카로 출연해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학교 안에서 벌어지는 리얼 스토리를 드라마 안에 담으며 현 세태를 낱낱이 그려내고 있는 '학교 2013'은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 최다니엘-이종석 (TV리포트 DB)



김혜림 기자 hlkim1209@tvreport.co.kr


연예 김정은 "남친과 금요일 마다 데이트, 위로 많이 받았어요" [TV리포트=김지현 기자] 배우 김정은이 남자친구에 대해 언급했다. 김정은은 지난 1일 강남 모처의 까페에서 진행된 TV리포트와의 인터뷰에서 "여전히 남자친구와 잘 만나고 있다"며 "결혼에 대한 생각은 당연히 있지만 구체적 시기는 정해지지 않았다. 좋은 소식이 있으면 알려드리겠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재미교포 출신의 금융인과 열애 중이다. 남자친구의 나이나 직업을 구체적으로 공개하지는 않았지만 교제를 공식적으로 인정하며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 또 매주 금요일 마다 데이트를 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화제를 모았다. 이와 관련해 "어려운 캐릭터를 맡아서 정신적으로 힘든 날이 많았는데 남자친구 덕분에 위로를 많이 받았다"며 "남자친구가 토닥토닥 위로를 해줬다. 스태프들이 금요일만 되면 먼저 '데이트 가야지'라고 말해주더라"며 미소를 보였다. 김정은은 최근 종영된 MBC 주말드라마 '여자를 울려'(극본 하청옥, 연출 김근홍)에서 아들을 잃은 여자 정덕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덕인은 자신의 아들을 죽음으로 내몬 범인의 아버지(송창의)와 사랑에 빠지게 되는 비련의 인물. 이와 관련해 김정은은 "아이를 잃은 엄마 역이라 감정을 극단의 단계까지 올려야 했다"며 "경험해 본 일이 아니고, 누군가에게 물어 볼 수도 없어서 마치 발가벗겨진 채로 무대에 오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