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들의 전쟁' 마지막회, 자체 최고 시청률…유종의 미 거뒀다

기사입력 2013-09-09 08:44:26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황소영 기자] JTBC 주말연속극 '궁중잔혹사-꽃들의 전쟁'(정하연 극본, 노종찬 김재홍 연출, 이하 '꽃들의 전쟁')이 마지막회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9일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8일 방송된 '꽃들의 전쟁' 마지막회는 4.981%(전국 유료가구 기준)의 시청률을 나타냈다. 지상파를 제외한 프로그램 중 주말 최고 시청률을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는 조귀인(김현주)이 효종(김주영)을 죽이기 위한 술수를 부리다 처형을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약이 아닌 성난 백성들의 분풀이로 죽음을 맞은 조귀인. 여기저기서 날아오는 돌을 맞고 쓰러졌다.



눈도 제대로 못 감고 숨을 거둔 상황. 남혁(전태수)은 조귀인의 시체가 있는 곳을 찾아와 직접 눈을 감겨줬다. 그렇게 조귀인은 첫 사랑의 품에서 떠났다.



한편, 약 6개월간의 대장정을 끝내고 막을 내린 '꽃들의 전쟁' 후속으로는 윤정희, 오윤아, 재희, 장미희, 진희경 등이 출연하는 '맏이'가 방송된다. 오는 14일 오후 8시 45분 첫 방송.



사진=JTBC '꽃들의 전쟁' 화면 캡처  



황소영 기자 soyoung920@tvreport.co.kr


연예 '더 바디쇼' 최여진, 입욕 과정 '아슬아슬한 노출' 더 바디쇼 최여진 [TV리포트=조준영 기자] '더 바디쇼' 최여진이 입욕 과정 모습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온스타일 '더 바디쇼' 5회에서는 최여진이 셀프 카메라를 통해 입욕하는 과정을 직접 시범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여진은 시크릿 입욕 노하우 첫 번째로 거품 입욕제를 추천했다. 욕조에 물을 받기 전 거품 입욕제를 넣으면 거품이 자연스레 많이 생긴다고 설명했다. 최여진은 두 번째로 라벤도 오일을 꼽았다. 최여진은 "라벤더 오일을 목욕물에 풀어 주면 좋은 냄새로 인해 피로를 풀어준다"라고 말했다. 최여진은 세 번째로 각질 제거에 좋은 배스 솔트를 추천했다. 최여진은 직접 실오라기 걸치지 않은 다리에 배스 솔트로 각질을 제거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으로 최여진은 "내가 직접 만든 양초이며 케이스에 스티커도 예쁘게 붙여 명품 양초 부럽지 않다"라며 아로마 캔들을 소개했다. 또한 이 과정에서 최여진은 아슬아슬한 노출을 감행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최여진이 진행하는 온스타일 '더 바디쇼'는 당당한 여성들을 위한 트렌드를 제시할 최초의 여성 바디 전문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사진출처=온스타일 '더 바디쇼' 영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