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중국판 제작확정…中 절강위성 우선 협상

기사입력 2014-05-30 08:49:44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박귀임 기자]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이 중국판으로 제작된다.



SBS는 중국 ‘절강위성’(법인명 절강라디오&TV그룹)을 중국판 ‘런닝맨’ 제작에 대한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하여 공동 개발 및 제작에 나설 예정이다.



중국판 ‘런닝맨’에서는 중국의 초특급 스타들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는 중국 맞춤형 ‘런닝맨’ 캐릭터로 새롭게 개발될 계획이다.



이번 공동제작에는 조효진PD를 비롯한 ‘런닝맨’ 주요 스태프들이 참여하게 된다.



한편 중국판 ‘런닝맨’은 오는 6월 세부 협의를 마치고, 2014년 4분기에 ‘절강위성’ 방송을 통해 중국 전역으로 방송될 전망이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SBS


연예 ‘3대천왕’ 백종원, 닭볶음탕 먹는데도 방법이 있다 [TV리포트=조혜련 기자] ‘3대천왕’ 백종원이 닭볶음탕을 먹는 방법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3대 천왕’ 2회에서는 닭볶음탕 천왕을 찾아 나선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닭볶음탕 3대 천왕을 선정하기 위해 대전을 찾은 백종원은 이 전에도 왔었다며 닭볶음탕 맛집에서 아는 척을 했다. 15분 다 끓어낼 때 까지 뚜껑을 열면 주인에게 혼난다는 우스개 소리 아닌 우스갯소리도 보탰다. 그는 가장 먼저 “닭볶음탕은 대 자를 시켜야 한다. 작은 것을 시키면 맛이 없다. 큰 사이즈를 주문해 다 같이 먹어야 한다”고 포인트를 알려줬다. 특히 “감자가 뭉개질 때까지 닭볶음탕을 끓이면 안 된다” “밥을 볶아 먹을 때는 감자를 미리 꺼내야 한다” “닭은 양념 국물을 끼얹어 주면서 먹어야 한다” 라고 맛있게 먹는 비법을 알려줬다.  한편 ‘백종원의 3대 천왕’은 백종원-이휘재-김준현이 3MC로 의기투합, 다양한 맛집 명인들의 불꽃 튀는 요리 열전을 박진감 넘치게 중계하는 프로그램으로 백종원이 직접 명인들의 조리 과정을 세세히 분석하며, 해당 요리를 더 맛있게 먹는 방법까지 소개하는 등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키는 알찬 쿡방이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SBS ‘백종원의 3대 천왕’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