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김구라 "가왕이 100% 질 것"...'촉구라' 예언 적중?

기사입력 2019.08.18 8:19 AM
'복면가왕' 김구라 "가왕이 100% 질 것"...'촉구라' 예언 적중?

[TV리포트=김경주 기자] '촉구라'의 예언이 적중할까.

18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매회 레전드 무대를 남기고 있는 2연승 가왕 '노래요정 지니'의 두 번째 방어전 무대가 공개된다.

특히 이번 가왕과 관련해 '촉구라'라는 별명을 지니고 있는 김구라가 의미심장한 예언을 한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모으고 있는 상황.

이번 방어전 무대에서 '노래요정 지니'는 '선곡 맛집'다운 무대로 화제를 예고했다. 이 무대를 본 윤상은 "오늘은 좀 심했다", "샘난다"며 가왕에게 귀여운(?) 투정을 부렸다.

EXID 혜린 역시 "TV로만 보다가 직접 와서 들으니 소름 돋는다"며 '노래요정 지니'의 라이브를 직접 들은 감회를 전했다.

그러나 가왕 후보 결정전에 오른 복면 가수의 실력 또한 만만치 않은 상황에서 김구라의 깜짝 발표가 더해져 승부의 행방을 예측할 수 없게 했다. 판정단 투표의 향방을 조사하던 김구라가 "100% 가왕이 진다"고 이야기한 것.

'노래요정 지니'의 3연승이 실패할지도 모르는 상황에 모두가 숨을 죽이며 결과를 지켜보았다는 후문이다.

'복면가왕'은 18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복면가왕'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