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빈·김소희, 사생활 사진 유출→"이미 결별한 사이, 법적 조치"[종합]

기사입력 2019.08.24 1:35 P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손효정 기자] 그룹 마이틴 출신 송유빈과 가수 김소희가 사생활 사진 유포로 열애설이 불거졌다. 송유빈의 소속사 측은 "이미 결별한 사이"라고 입장을 밝히는 한편, 사생활 침해 등에 대해서 법적으로 조치를 취하겠다고 알렸다.



24일 새벽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등을 통해 송유빈과 김소희로 추정되는 인물이 키스를 하는 사진이 확산됐다. 이에 송유빈과 김소희의 열애설이 불거졌다.



같은 소속사 더뮤직웍스에 속해있던 송유빈과 김소희는 각종 예능을 통해 친분을 자랑해왔기 때문에 열애설에 더욱 힘이 실렸다. 송유빈은 김소희의 솔로곡 '소복소복' 뮤직비디오에 남자 주인공으로 출연했으며, 두 사람은 드라마 '싸우자 귀신아' OST '우연한 일들'을 듀엣으로 부르기도 했다.





묵묵부답을 취하던 더뮤직웍스는 오전 11시가 넘어서 "이미 결별한 사이"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최초 보도 후 약 6시간이 흐른 시점이다. 김소희도 지난 7월까지 소속 아티스트였기 때문에 확인을 하느라 입장이 늦어진 것으로 보인다.



더뮤직웍스는 송유빈과 김소희의 관계에 대해 "확인 결과, 두 사람은 같은 소속이었던 시절 잠시 만난 것은 사실이나, 이미 결별한 사이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김소희 양은 소속사를 떠난 상황이고, 송유빈 군은 금일 앨범을 발매하는 상황에서 지난 과거의 사진이 불법적으로 유출이 됐다"고 현 상황에 대해 설명하며, 팬들에게 사과를 표했다.



또한 더뮤직웍스는 "이와 별도로 당사는 아티스트에 대하여 온라인 상에서의 사생활 침해, 명예훼손 등의 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이며, 이 후 선처없이 법률적 모든 조치를 취하여 아티스트를 보호할 것"이라고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 



송유빈은 2014년 Mnet '슈퍼스타K6' 출신으로 마이틴으로 데뷔했다. 올해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최근 송유빈이 속한 그룹 마이틴은 최근 해체를 돌연 발표했다. 송유빈은 김국헌과 유닛을 결성했으며, 24일 신곡을 발표할 예정이다. 



김소희는 지난 2016년 방송된 Mnet '프로듀스101' 출신으로 C.I.V.A, 아이비아이 등 그룹 활동을 했다. 더뮤직웍스에서 솔로로 데뷔한 그는 7월 전속계약을 종료했다. 현재 새로운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음은 더뮤직웍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더뮤직웍스입니다.



금일(24일) 보도된 송유빈, 김소희 열애설 관련, 확인된 내용과 당사의 공식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확인 결과, 두 사람은 같은 소속이었던 시절 잠시 만난 것은 사실이나, 이미 결별한 사이로 확인되었습니다.



최근 김소희 양은 소속사를 떠난 상황이고, 송유빈 군은 금일 앨범을 발매하는 상황에서 지난 과거의 사진이 불법적으로 유출이 되었습니다.



이에 관련하여 먼저 팬분들께 심려끼쳐 드린 점에 대해 회사를 비롯한 당사의 아티스트는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이와 별도로 당사는 아티스트에 대하여 온라인 상에서의 사생활 침해, 명예훼손 등의 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이며, 이 후 선처없이 법률적 모든 조치를 취하여 아티스트를 보호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 사진=TV리포트 DB, 더뮤직웍스

연예 '동백꽃 필 무렵' 수목극 1위 굳히나…펀치, 新 음원강자 [오늘의 1위] [TV리포트=김가영 기자] KBS2 '동백꽃 필 무렵'이 수목극 1위를 굳히는 모양새다. 음원강자 펀치 역시 컴백하자마자 강세를 보이고 있다.2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KBS2 '동백꽃 필 무렵' 1, 2회는 6.7%, 8.3%의 전국일일시청률을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첫방송 이후 이틀 연속 수목극 시청률 1위 자리를 지킨 것이다.동시간대 방송한 SBS '시크릿 부티크'는 1, 2회 4.3%, 4.5%를 기록했으며 한 시간 앞서 방송한 MBC '신입사관 구해령'은 3.8%, 5.0%를 찍었다.음원에서는 펀치가 새로운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20일 오전 7시 기준 멜론 실시간 차트에서 펀치 '가끔 이러다'가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18일 공개된 후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영화에서는 여전히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지난 19일 10만 2239명을 동원해 일일박스오피스 흥행 1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수는 324만 5595명이다.지난 11일 개봉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8일 연속 정상의 자리를 차지하며 독주를 이어가고 있다.2위는 지난 19일 개봉한 '애드 아스트라'다. '애드 아스트라'는 개봉 첫 날 4만 7308명을 동원했다.&nbsp;3만 7797명을 동원한 '타짜: 원 아이드 잭'은 3위에 그쳤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와 같은 날 개봉해 첫날 1위를 차지했지만 그 이후 힘을 내지 못하고 있다.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KBS, 냠냠엔터테인먼트, '나쁜 녀석들' 포스터
연예 '캠핑클럽' 옥주현 "핑클 향한 미안함·고마움에 자꾸 울컥해" [화보] [TV리포트=김가영 기자] JTBC ‘캠핑클럽’을 통해 자상하게 멤버들을 챙긴 옥주현이 핑클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내비쳤다.20일 공개된 화보에서 옥주현은 ‘캠핑클럽’에서 멤버들과 웃고, 울며 지낸 시간에 감사함을 표현하며 “핑클로 활동한 기간이 4년밖에 되지 않았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멤버들과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이 커졌어요. 함께할 때 챙겨주지 못했던 것에 대한 미안함과 가장 행복했던 시기를 함께했던 것에 대한 고마움 때문에 자꾸 울컥하게 되더라고요”라고 말했다.‘캠핑클럽’에서 남다른 요리 실력을 선보였던 옥주현은 사람들이 자신이 만든 음식을 맛보고 “맛있다”라고 하는 말이 가장 기쁘다고 말하며 “저는 집에 놀러 온 친구들에게 맛있는 밥을 잘 먹여 보내는 게 가장 즐거워요. 맛집에 가서도 음식을 먹어보고 꼭 메모해서 나중에 똑같이 만들어 먹어요”라며 “평소에 느긋한 성격인데 요리할 때는 굉장히 빠르게 회로가 전환되는 것 같아요”라고 밝히기도 했다. 오는 10월 2일 개막을 앞두고 있는 뮤지컬 ‘스위니토드’ 러빗 부인 역을 맡은 옥주현은 “3년 만에 두번째로 출연하는 건데, 굉장히 설레요. 이번에 처음으로 홍광호 배우와 함께 무대에 오르게 됐고 조승우, 박은태 배우와 호흡을 하게 돼 너무 기대돼요. 특히 뮤지컬계 거장인 스티븐 손드하임의 작품을 수십 년째 해온 연출가 에릭 셰퍼가 저희를 이끌어주기 때문에 작품성과 무대의 밀도가 엄청날 것 같아요”라며 기대감을 표현했다. 뮤지컬 배우로서 옥주현은 다른 어떤 칭찬보다 ‘옥주현이 나오는 작품은 뭐든 한번 봐야겠다’라는 말이 가장 기분 좋다며 “저의 공연을 자주 보러 오는 팬들에게 무척 고마워요. 저에게 특별한 걸 바라는 게 아니라 그저 제가 좋아서 오는 거잖아요. 그런 사랑을 공짜라고 생각하면 안 돼요. 팬들에게 작은 선물을 주고, 함께 영화를 보는 건, 그 사랑에 대한 약간의 답례일 뿐이죠”라며 팬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nbsp;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코스모폴리탄
연예 '자연스럽게' 유동근, 결혼 전 전인화에 연락 끊었던 이유는? [TV리포트=김가영 기자] MBN ‘자연스럽게’에서 유동근, 전인화 커플이 30여년 전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오는 21일 방송되는 ‘자연스럽게’ 8회에서는 유동근, 전인화 부부가 후배이자 이웃인 김종민, 조병규에게 러브스토리를 털어놓는 모습이 그려진다.연극 무대에서 ‘호동왕자와 낙랑공주’로 처음 만난 유동근과 전인화는 방송에서도 ‘TV소설-산유화’ 등으로 호흡을 맞췄다. 유동근은 당시 전인화와 관계에 대해 “사귀느라 만난 사이가 아니었다. 집에도 자주 오가고, 통화도 자주 했지만 손도 한 번 안 잡은 사이였다”고 돌아봤다. 전인화 역시 “스물 한두 살 때 만났는데, 나한테 정말 혹독하게 연기 지도를 했었다. 그리고 연기 같이 할 때는 정말 1도 그런 마음이 없었다”고 말했다. 그런데 어느 날 유동근은 전인화에게 종종 하던 전화 연락을 끊었다.이 이야기를 들은 김종민과 조병규는 “치밀한 전략이 아니셨냐”며 웃었다. 그러나 이유는 다른 데 있었다. 그 이유를 들은 김종민, 조병규는 단번에 숙연해졌다는 전언이다.전인화는 “어느 날, 늘 주고받던 전화가 딱 끊어졌다. 당시에는 휴대폰도 없던 시절이라. 너무 이상했다”고 회상했다. 결국 유동근에게 무슨 일이 있는지 궁금했던 전인화는 그의 집에 직접 찾아갔다. 이후 유동근도 깜짝 놀란, 전인화의 저돌적인 액션은 두 사람의 ‘말릴 수 없는 사랑’의 시작점이 됐다는 설명이다. 유동근과 전인화가 직접 밝히는 ‘풀 러브스토리’는 ‘자연스럽게’ 8회에서 공개된다.&nbsp;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MBN
연예 핑클, 22일 새 싱글 '남아있는 노래처럼' 깜짝 발매…14년 만 [TV리포트=김가영 기자] 1세대 걸그룹 핑클(이효리, 옥주현, 이진, 성유리)이 14년 만에 신곡을 발매하며 오랜 공백을 깬다.핑클은 오는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남아있는 노래처럼’을 발매한다.‘남아있는 노래처럼’은 핑클이 지난 2005년 발매한 디지털 앨범 ‘포에버 핑클(Forever Fin.K.L)’ 이후 약 14년 만에 발매하는 신곡이다. 올해 데뷔 21주년을 맞이한 핑클이 오랜 기간 자신들을 기다려준 팬들을 위해 감사의 마음으로 준비한 노래다.특히 김현철이 핑클의 완전체 활동을 축하하며 ‘남아있는 노래처럼’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남아있는 노래처럼’은 프로듀서 김현철의 따뜻한 감성이 묻어나는 멜로디와 핑클의 보컬 조합이 어우러지는 곡으로, 멤버들이 직접 작사에 참여했다.핑클은 지난 1998년 5월 1집 ‘블루레인’으로 데뷔한 후 약 7년간 가요계의 최정상을 지키다 2005년 마지막 앨범 발매 이후 오랜 공백을 가졌다. 활동 당시 여성 아이돌 그룹으로서는 국내 최초로 가요 시상식에서 두 차례나 대상을 수상하는 등 엄청난 인기를 구가했다. 멤버들은 솔로로 가수, 뮤지컬배우, 배우 등 다방면에서 활약상을 펼치며 여전히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핑클의 14년 만에 신곡 ‘남아있는 노래처럼’은 오는 2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 사진=에프이스토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