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데뷔 3년만 첫 1위…성장세 입증

기사입력 2019.11.13 10:04 AM
빅톤, 데뷔 3년만 첫 1위…성장세 입증

[TV리포트=김예나 기자] 그룹 빅톤이 데뷔 3년 만에 음악방송에서 첫 1위했다.

빅톤은 지난 12일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새 타이틀곡 ‘그리운 밤’으로 1위 트로피를 받았다. 지난 4일 발매된 미니 5집 ‘nostalgia(노스텔지어)’로 얻은 성과 중 하나.

빅톤 측 관계자는 “데뷔 이후 3년이라는 시간 동안 천신만고 끝에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물로 남다른 의미를 가진다. 빅톤은 2016년 가요계에 출격해 총 4장의 미니앨범과 1장의 싱글을 발매했다”고 1위하기까지의 과정을 설명했다.

빅톤은 지난 5월 멤버 한승우, 최병찬이 Mnet ‘프로듀스X101’에 출연한 후 재조명 받았다. 한승우가 엑스원 멤버로 발탁되며, 빅톤은 6인 체제로 컴백했다. 1년 6개월의 공백기를 깬 빅톤은 첫 1위 타이틀을 획득하게 됐다.

김예나 기자 yeah@tvreport.co.kr /사진=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