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레전드, 2019 가장 섹시한 남자 선정[할리웃통신]

기사입력 2019.11.13 11:50 AM
    페이스북 트위터



[TV리포트=김경주 기자] 유명 팝가수 존 레전드가 올해 가장 섹시한 남성으로 선정됐다.



미국 매체 피플은 지난 12일(현지시각), "존 레전드가 피플이 선정한 2019 가장 섹시한 남자로 선정, 커버를 장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존 레전드는 피플이 매년 선정하는 '가장 섹시한 남자'에서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이에 존 레전드는 피플과의 인터뷰에서 "너무 기분 좋은 일이지만 부담이 되기도 한다"며 "이제 사람들이 내가 얼마나 섹시한지를 확인하기 위해 나를 지켜보지 않겠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지난해에는 배우 이드리스 엘바가 선정된 바 있으며, 2017년에는 가수 블레이크 쉘톤이, 2016년에는 배우 드웨인 존슨이 선정된 바 있다.



이밖에도 데이비드 베컴, 크리스 헴스워스, 아담 리바인, 채닝 테이텀, 브래들리 쿠퍼, 라이언 레이놀즈 등이 각각의 해를 빛낸 가장 섹시한 남성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김경주 기자 kimrudwn@tvreport.co.kr / 사진 = 존 레전드 인스타그램

연예 ‘30kg 감량’ 신동 “요요 신동 오명 벗고 ‘목표 체중’까지 감량할 것” [TV리포트=조혜련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신동이 ‘요요 신동’ 오명을 벗고 자신의 목표 체중까지 감량하겠다고 자신했다.최근 다이어트에 도전, 눈에 띄는 감량으로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신동은 “과거 다이어트 이력으로 인해 ‘요요 신동’이라는 오명을 가지고 있지만, 이번에는 자신 있다”라며 “다양한 측정 기기들을 통해 신체 밸런스나 영양 밸런스 지표가 좋아지는 걸 한눈에 확인하고 있다. 요요 걱정 없이 목표 체중인 75kg까지 감량을 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밝혔다.이와 함께 신동의 다이어트 전후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촬영 현장에서 찍힌 무보정 사진으로 알려진 사진에는 눈에 띄게 달라진 그의 모습이 담겨 신동의 다이어트 방법에 대한 관심은 더욱 뜨거워질 전망이다.과거 굶는 다이어트, 덴마크 다이어트 등 다양한 다이어트 방법을 시도했던 신동은 “매번 요요를 경험했고, 건강까지 안 좋아졌다. 무대에서 춤을 출 때도 체력이 달리는 것을 많이 느꼈다”라며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전문적 관리를 받게 됐다"라고 털어놨다.또한 신동은 “30kg 감량 후 5년 이상 요요 없이 유지 중인 NRG 노유민, 32kg 감량한 유재환 등을 보고 자극과 동기부여를 받았다"라며 꾸준히 몸 관리에 신경 쓸 것을 다짐했다.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 사진=쥬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