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전광렬, 뉴욕 미슐랭 1스타 레스토랑 인턴 하루 공개

기사입력 2019.12.06 4:22 PM
‘아빠본색’ 전광렬, 뉴욕 미슐랭 1스타 레스토랑 인턴 하루 공개

[TV리포트=박귀임 기자] ‘아빠본색’ 전광렬이 미국 뉴욕의 미슐랭 1스타 레스토랑 인턴으로 첫 출근한다. 

오는 8일 방송될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배우 생활 40년 만에 미국 뉴욕으로 건너가 미슐랭 1스타 레스토랑의 인턴이 된 전광렬의 하루가 공개된다. 

혹독한 테스트를 거친 후 첫 출근을 앞둔 전광렬은 한껏 기대에 부푼다. 그는 정중하게 레스토랑 오너 셰프인 더글라스에게 인사하며 인턴으로서의 의지를 드러낸다. 그러나 주요업무인 설거지가 시작되자마자 실수를 연발, 당황한다. 

이후에도 전광렬의 실수는 계속된다. 실전 업무인 파 썰기를 앞두고, 자신의 칼을 찾지 못하고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 이를 본 더글라스 셰프가 따끔하게 일침을 가하자 전광렬은 더욱 당황한다. 

뿐만 아니라 전광렬은 평소 범상치 않은 칼질 실력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파를 썰다 손을 베이는 위험천만한 응급 상황이 벌어진다. 이에 더글라스 셰프를 비롯한 현장에 있던 제작진마저 놀란다. 

‘아빠본색’은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채널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