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 갑질 논란에 “오해와 억측…마음 아파” [전문]

기사입력 2020.01.22 7:56 PM
하늘, 갑질 논란에 “오해와 억측…마음 아파” [전문]

[TV리포트=김풀잎 기자] 유튜버 겸 쇼핑몰 CEO 하늘이 직원들 상대 갑질의혹에 대해 "마음이 아프다"며 해명했다. 

하늘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하지 않았던 행동들이 사실인 것처럼 받아들여지고, 이에 오해와 억측으로 저를 좋아해 주시는 분들을 가슴 아프게 해드린 것 같아 마음이 아픕니다"라며 해명글을 올렸다. 

이어 "지금까지 성장해오며,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왔기에 사람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관은 변함이 없었는데, 앞으로 더 배려하고, 더 넓고 깊은 사람이 되라는 가르침을 주신 것 같습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하늘은 자신이 운영하는 쇼핑몰에서 퇴사한 직원들에 의해 갑질 의혹에 휘말리며 구설수에 올랐다. 

-다음은 전문 

안녕하세요. 하늘입니다. 우선,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한 마음입니다. 

오늘은 그 어떤 날보다 힘들게 보낸 하루였습니다. 제가 하지 않았던 행동들이 사실인 것처럼 받아들여지고, 이에 오해와 억측으로 저를 좋아해 주시는 분들을 가슴 아프게 해드린 것 같아 마음이 아픕니다. 

지금까지 성장해오며, 좋은 분들을 많이 만나왔기에 사람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관은 변함이 없었는데, 앞으로 더 배려하고, 더 넓고 깊은 사람이 되라는 가르침을 주신 것 같습니다.

좋은 사람, 좋은 회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심려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하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