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사랑’ 오승아 향한 전승빈의 복수가 시작됐다

기사입력 2020.02.25 1:01 AM
‘나쁜사랑’ 오승아 향한 전승빈의 복수가 시작됐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배우 전승빈의 본격 복수가 시작됐다.

전승빈은 MBC ‘나쁜 사랑’에 최호진 역으로 출연 중이다. ‘나쁜 사랑’에서 최소원(신고은 분)의 남동생으로 출연중인 전승빈(최호진 역)은 명문대 법학과 진학하고 가족처럼 지낸 누나 황연수(오승아 분)와 동거하며 사시1차에 합격에서 검사가 된 인물이다.

그러나 송단실(이상숙 분)의 극렬한 반대로 연수에게 이별통보를 받고 그 즈음 일어난 사고로 2년간의 기억이 지워지면서 은혜(차민지 분)의 최후도, 연수와 동거했다는 사실도 다 잊게 된다. 다시 기억을 되찾은 호진은 은혜누나의 억울한 진실을 밝히고 그 배후를 찾아 복수하겠다고 검사직을 버리고 노유그룹의 법무팀으로 들어가 복수에 들어간다.

전승빈의 소속사 관계자는 “전작 JTBC 월화극 ‘보좌관2’에서 송희섭(김갑수 분) 사무실에서 김종욱 비서관 역으로 감초 역을 맛깔 나게 소화했던 전승빈은 이번 드라마에서는 연수에 대한 복수를 시작으로 극 전개에 큰 비중을 차지하며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며 “평소에도 대본 숙지와 감정몰입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나쁜사랑’은 평일 오전 7시50분에 방송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드림스톤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