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 부녀 케미 터지네"…박원상x박초롱의 '불량한 가족'

기사입력 2020.06.03 3:30 PM
"리얼 부녀 케미 터지네"…박원상x박초롱의 '불량한 가족'

[TV리포트=이윤희 기자] 박원상, 박초롱 주연의 휴먼 코미디 드라마 '불량한 가족'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박원상 박초롱의 찐 부녀 케미로 주목받고 있는 영화 '불량한 가족'이 세상에서 가장 특별한 패밀리의 탄생을 예고하는 티저 포스터를 전격 공개하며 흥행 시동에 나섰다.

'불량한 가족'은 음악만이 유일한 친구였던 ‘유리’가 우연히 ‘다혜’의 특별한 패밀리를 만나 진정한 성장을 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풋풋함 속 묘한 분위기를 풍겨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어딘가 모르게 불편한 기색이 가득한 ‘유리’(박초롱)와 아빠 ‘현두’(박원상)는 서로 다른 곳을 향해 시선을 던지며 어색함을 뿜어낸다. 옆에 붙어 선 모습과 달리 어색한 표정은 이들이 선사할 ‘찐’ 부녀 케미를 기대케 하며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여기에 “내 딸의 아빠라는 놈이 나타났다”는 문구는 과연 이들에게 어떤 일이 벌어진 것인지 호기심을 극에 달하게 한다. “남들에게 없는 나만의” 특별한 가족을 만나게 된 ‘유리’와 아빠의 사연이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한편,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이 펼칠 다채로운 에피소드를 기대케 한다.

한편, '불랑햔 가족'은 아이돌 그룹 에이핑크 리더 박초롱의 첫 주연작이자 스크린 데뷔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 '7번방의 선물' '부러진 화살' '사도'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굵직한 작품을 통해 독보적인 존재감을 인정받은 박원상이 ‘유리’의 아빠 ‘현두’ 역을 맡아 찐 부녀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영화 '이웃사람', 드라마 '화랑' '백일의 낭군님' 등 다양한 작품 속 훈훈한 비주얼로 관객들을 매료시킨 차세대 연기파 배우 도지한이 ‘대국’ 역을, 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의문의 일승' '복수가 돌아왔다' 등을 통해 풋풋한 매력으로 주목받은 신예 배우 김다예가 ‘다혜’ 역을 맡았다.

박원상, 박초롱, 도지한, 김다예의 매력만점 패밀리 케미스트리로 모두에게 힐링을 전할 휴먼 코미디 드라마 '불량한 가족'은 7월 개봉 예정이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 / 사진= (주)발자국공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