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섭이는못말려, 여자 '알몸' 인형 티셔츠 판매하다 논란

기사입력 2020.06.03 8:45 PM
유튜버 섭이는못말려, 여자 '알몸' 인형 티셔츠 판매하다 논란

유튜버 섭이는못말려(조섭)가 굿즈 티셔츠에 그려진 그림으로 논란이 일자 해명에 나섰다.

지난 2일 조섭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티셔츠에 디자인된 그림이 ‘아헤가오’라는 오해의 소지를 불러오며 많은 여성분들게 불편함과 상처를 드렸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가 사용한 인형 이미지는 얼굴 여성 알몸 인형이었고 제 엽기짤과 합성했습니다”라고 말했다.

조섭은 자신의 엽기적인 표정과 나체 인형을 합성한 이미지를 넣은 티셔츠를 판매하다 ‘아헤가오’ 논란이 일어났다.

아헤가오는 성인지에서 극단적으로 묘사한 그림을 뜻하는 말이다.

그는 “이러한 행동 자체가 매우 잘못된 행동이며 그런 무지함 때문에 많은 분들이 상처를 받았습니다. 어린 친구들도 보는 채널에서 안일하게 행동한 저는 욕을 먹어도 할 말이 없습니다”라며 사과를 전했다.

조섭은 “제가 생각이 짧고 성숙하지 못한 사람이라는 점 이번 일로 한 번더 깨닫게 되었고 제 자신이 얼마나 멍청하고 한심한 사람이었는지 너무 미안한 마음입니다”라고 거듭 사과하면서 굿즈 티셔츠를 구매한 사람들에게 전액 환불처리 했음을 알렸다.

글을 본 사람들은 “초등학생 때부터 봐왔는데 이번 일로 많이 실망했어요. 성인이고 유튜버도 오래 해오셨는데 이상한 걸 못느끼셨나요?”, “조금만 생각해도 잘못됐다는 걸 알텐데 여자 알몸 인형에 리본, 기이한 표정 합성 솔직히 일부러 이랬나 싶지만 몰랐다는 말 진심이길 바랍니다”, “백만 유튜버라면 자신의 영향력이 어떨지는 아실텐데... 특히 이 채널은 어린 아이들이 많이 보는 채널 아닌가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승연 기자 shandyya@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당신만 안 본 뉴스

"동거 하는 거 아니야" 보겸♥츄정 비(非)동거 사실 폭로한 엘린 (영상)

배우 최초로 유튜브 '골드 버튼' 받은 박서준..."구독자 몇 명이길래?"

청담동 미용실서 130만원짜리 아이돌 '헤어+메이크업' 받은 유튜버의 비포 애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