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참’ 김숙X한혜진, 내 애인이 노팬티라면? “상관없어” 쿨 한 반응

기사입력 2020.07.14 11:49 PM
‘연참’ 김숙X한혜진, 내 애인이 노팬티라면? “상관없어” 쿨 한 반응

[TV리포트=이혜미 기자] ‘연참’ 한혜진과 김숙이 애인의 노팬티를 이해한다며 관대한 반응을 보였다.

14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에선 노팬티 남자친구의 사연이 공개됐다.

고민녀의 남자친구는 남성호르몬을 지키고자 노팬티를 고집 중. 고민녀는 남자친구가 데이트를 할 때는 물론이고 출근할 때도 팬티를 입지 않는다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이에 서장훈은 “내 주변엔 속옷을 입지 않고 생활하는 분들이 꽤 있다”며 “내가 어릴 땐 농구 유니폼 바지가 짧았는데 그 안에 속옷을 입지 않았다. 속옷과의 마찰 때문에 피부가 짓무르기 때문이다”라 밝혔다.

그러면서도 “남자친구의 경우엔 정력과 관련된 잘못된 지식으로 노팬티를 고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내 애인이 노팬티라면 어떤가?”란 질문이 나온 가운데 한혜진도 김숙도 “전혀 상관없다”고 답했다. 서장훈 역시 개인의 취향이라고 덧붙였다.

반면 곽정은은 “속옷의 기능 중 하나가 위생이다. 이게 어떻게 취향이 되나”라며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연애의 참견’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