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의 VS 이혼소송…안재현 구혜선, 15일 첫 조정 기일

기사입력 2020.07.15 11:27 AM
합의 VS 이혼소송…안재현 구혜선, 15일 첫 조정 기일

[TV리포트=이윤희 기자] 배우 구혜선과 안재현의 이혼 첫 조정 기일이 진행된다. 원만한 합의가 이뤄질지 아니면 소송전으로 이어질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15일 오후 서울가정법원(가사12단독 김수정 부장판사)에서 안재현과 구혜선의 첫 조정 기일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혼 소송 진행에 앞서 조정 절차를 밟는 것이다. 

조정 단계에서 합의가 이뤄지면 소송을 거치지 않고 이혼이 성립된다. 

안재현과 구혜선은 2015년 KBS2 드라마 ‘블러드’를 통해 인연을 맺은 후 연인관계로 발전해 2016년 5월 결혼했다. 

그러나 3년 만에 파경 소식을 전했고, 이후 구혜선과 안재현은 SNS를 통해 이혼 사유를 둘러싼 진흙탕 폭로전을 이어가 안타깝게 했다. 

안재현은 지난해 9월 9일 구혜선을 상대로 이혼 소송을 냈고 구혜선도 혼인 파탄의 귀책사유가 안재현에게 있다고 주장하며 10월 24일 안재현을 상대로 반소를 제기했다.

구혜선은 영국에서의 근황을 전하고 있으며 안재현은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했다. 

이윤희 기자 yuni@tvrepor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