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해밍턴 子 벤틀리, 형 윌리엄 기다리는 깜찍이 [리포트:컷]

기사입력 2020.08.10 10:16 AM
샘해밍턴 子 벤틀리, 형 윌리엄 기다리는 깜찍이 [리포트:컷]


[TV리포트=김은정 기자] 방송인 샘 해밍턴 아들 벤틀리가 형 윌리엄을 기다리며 귀여움을 뽐냈다.

10일 벤틀리의 인스타그램에는 "형이 나간 빈자리~~ 이제나 저제나 올까~~기다리고 있어요~~녕~~빨리와!!"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벤틀리는 손으로 턱을 받치고 큰 눈동자를 한 곳에 고정한 뒤 살짝 시무룩한 표정으로 형을 기다리고 있다.

기다림이 무료했는지 몸을 베베꼬며 누워있는 벤틀리의 모습은 엄마 미소를 자아내게 한다.

한편 샘 해밍턴과 벤틀리, 윌리엄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벤틀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