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발표' 김영희X윤승열 럽스타그램으로 뽐낸 찐애정 "내가 많이 배운다" [전문]

기사입력 2020.09.22 4:30 PM
'결혼발표' 김영희X윤승열 럽스타그램으로 뽐낸 찐애정 "내가 많이 배운다" [전문]

[TV리포트 = 하수나 기자] 결혼을 앞둔 김영희가 커플셀카 럽스타그램으로 예비신랑 윤승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김영희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과 함께 윤승렬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김영희는 “나는 10년차가 되었는데도 적응이 안되는데 너는 흔들리지 않고 단단하고 태연하고 평온하구나”라며 글의 서두를 열었다. 

이어 “결혼으로 어떤 요행을 바라지도 인생역전을 바라지도 않는데 그냥 아껴주는 사람 만난 38세 여자가 남들처럼 살아가고픈건데 마음 안다치고 편하게 재미나게 살고 싶다 했더니 애쓰지 말고 흘러가자고 말해준 사람. 미래지향적인 삶을 살자던 생각보다 어려운 말 쓸 줄 아는 사람 내가 많이 배운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젊음은 못배우겠다”며 “건치로 가득 찬 너와 가짜 이로 가득 찬 나. 마지막 사진 은니는 쇼미더머니 나가야 되나?”라고 개그우먼다운 능청매력을 뽐내며 웃음을 안겼다. 

한편, 김영희는 지난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야구선수 출신이자 10살 연하인 예비신랑 윤승열과의 결혼소식을 전한바 있다. 

이하 김영희 글 전문

나는 10년차가 되었는데도 적응이 안되는데 너는 흔들리지 않고 단단하고 태연하고 평온하구나.

결혼으로 어떤 요행을 바라지도 인생역전을 바라지도 않는데 그냥 아껴주는 사람 만난 38세 여자가 남들처럼 살아가고픈건데 마음 안다치고 편하게 재미나게 살고 싶다 했더니 애쓰지 말고 흘러가자고 말해준 사람. 미래지향적인 삶을 살자던 생각보다 어려운말쓸줄 아는 사람 내가 많이 배운다.

젊음은 못배우겠..건치로 가득찬 너와 가짜이로 가득찬 나. 마지막 사진 은니는 쇼미더머니 나가야 되나?(최근 사진 아님 주의)

하수나 기자 mongz@tvreport.co.kr / 사진 = 김영희 인스타그램